삼성생명, 보험료 낮춘 '실속든든 종신보험' 출시
삼성생명, 보험료 낮춘 '실속든든 종신보험' 출시
  • 백지연 기자
  • 승인 2018.01.11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삼성생명
사진제공=삼성생명

삼성생명은 기존 종신보험 대비 보험료를 최대 13% 내려 사망보장에 보다 충실하도록 설계한 '실속든든 종신보험'을 16일부터 판매한다.

'실속든든 종신보험'은 기존 종신보험에 비해 보험료 납입기간 중에는 환급금을 줄여 보험료를 낮춘 대신, 납입 완료 후에는 환급금이 올라가도록 한 '저(低)해지환급형'으로 설계됐다.

이에 따라 고객 입장에서는 비교적 저렴한 보험료로 가장 유고시 필요한 사망보험금을 받을 수 있게 됐다. 기존 종신보험과 같은 보험료를 납입한다고 하면 더 많은 사망보험금을 준비할 수 있는 셈이다. 한마디로 '실속든든 종신보험'은 가장 유고시 남은 유가족을 보호한다는 종신보험의 본질에 더욱 가까운 상품이다.

이 상품은 가입 후 사망보험금이 변하지 않는 '기본형'과 사망보험금이 늘어나는 '체증형' 등 2가지 형태로 판매된다.

이 가운데 '체증형'은 사망보험금이 60세부터 매년 3%씩 20년간 늘어나는 형태로, 사망보장 기능을 더욱 강화했다고 할 수 있다. 

예를 들어 고객의 사망보험금이 1억원이었다면, 60세부터는 매년 3%인 300만원씩 늘어나 80세 시점에는 1억6천만원이 된다.

보험을 중도에 해지하지 않고 계속 유지하는 고객을 위한 혜택도 강화됐다.

기존 종신보험은 주보험 가입금액 1억원 이상 고객에 대해서만 장기 유지 보너스를 부여했지만, 이 상품은 이 같은 제한을 없앴다. 이에 따라 보험료 납입 완료 시점에, 총 보험료의 0.5 ~ 10%(가입금액에 따라 차등)를 적립금에 더해준다.

또한 '저(低)해지환급형'으로 설계되어 납입 완료 이후에는 기존 종신보험 대비 환급률이 더 높다

이밖에 '실속든든 종신보험'은 보험료 납입기간이 끝난 후에는 추가납입과 중도인출이 가능하고, 다양한 특약을 통해 암, 뇌출혈, 입원·수술 등도 보장받을 수 있다.

가입연령은 만 15세부터 최대 70세까지, 보험료 납입기간은 10년/15년/20년이다.

삼성생명 관계자는 "'실속든든 종신보험'은 저렴한 보험료로종신보험의 본질인 사망보장에 집중한 상품"이라며, "인생 전반에 걸쳐 일어날 수 있는 리스크를 장기간 관점에서 대비할 수 있도록 '인생금융 플랜'을 준비하려는 고객에게 적합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