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소기업] 세탁O2O 서비스 ’세탁특공대', 해외VC로부터 30억 투자유치.
[강소기업] 세탁O2O 서비스 ’세탁특공대', 해외VC로부터 30억 투자유치.
  • 정지수 기자
  • 승인 2018.02.08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탁O2O 서비스 '세탁특공대'를 운영중인 워시스왓(예상욱, 남궁진아 공동대표, www.washswat.com)이 애드벤처(Addventure), 스트롱벤처스(Strongventures) 등으로부터280만달러(한화 약30억) 규모의 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시리즈A 투자는 모스크바 벤처캐피탈인 애드벤처의 주도하에 기존투자자인 스트롱벤처스와 프라이머가 함께 참여했다.

세탁특공대는 '오늘 수거, 내일 배달'이라는 차별화된 서비스 전략과 주요 1~3인 가구 대상의 간편 세탁 서비스 앱으로써 클릭 세 번이면 빨래가 주문과 동시에 깨끗하게 세탁이 된 세탁물이 익일 집으로 배달 되는 서비스 이다.

서비스 출시 후 매년 100% 이상 성장과 동시에 세특 전체 유저의 경우 1회 이용 후 2회 이상 이용하는 비율이 60% 이상이며 주요 고객층의 두터운 신뢰를 받으며 성장 중이다.

남궁진아 워시스왓 공동대표는 '이번 투자를 통해 고객들이 더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를 개발하여 세탁 품질과 속도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는 대한민국 최고의 세탁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세탁특공대는 현재 강남, 서초, 송파에서 서비스하고 있으며, 2018년 내 더 많은 서비스 지역으로 확장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