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매출채권보험 패키지’ 로 중소기업 지원
우리은행, ‘매출채권보험 패키지’ 로 중소기업 지원
  • 정지수 기자
  • 승인 2018.05.31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우리은행
사진제공=우리은행

우리은행(은행장 손태승)은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신용보증기금 보증서 대출에 매출채권보험을 결합한 ‘매출채권보험 패키지’를 출시했다고 31일 밝혔다. 

매출채권보험은 정부가 신용보증기금에 위탁하여 시행하고 있는 제도로 기업이 거래처로부터 외상대금을 받지 못할 때 발생하는 손실금액의 최대 80%까지 보장한다. 지난 4월 우리은행과 신용보증기금은 매출채권보험과 관련된 금융서비스를 확대할 것을 협약했다.

매출채권보험 패키지에 가입한 기업은 보험료의 10%를 선할인 받을 수 있다. 또한, 보험 만기시 정상 해지 건에 한하여 최대 100만원까지 납입보험료의 10%를 환급 받을 수 있다. 기업은 매출채권보험을 통하여 외상거래 리스크를 관리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신용보증기금의 보증심사등급 상향에 따른 우대로 낮은 금리의 보증서 대출을 받을 수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매출채권보험과 보증서 대출에 대한 기업의 관심이 높다.”며 “우리은행은 신용보증기금의 매출채권보험과 보증서 대출 확대를 통하여 중소기업 금융지원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