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점]LH, 공공기관 최초 '사회적 가치' 영향평가 제도 도입
[초점]LH, 공공기관 최초 '사회적 가치' 영향평가 제도 도입
  • 문정원 기자
  • 승인 2018.07.02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H는 사회적 가치 실현 업무를 제도적으로 뒷받침 하기 위하여 공공기관 최초로 사회적 가치 영향평가 제도를 도입한다고 2일 밝혔다.

사회적 가치 영향평가는 사회적 가치 향상을 위한 개선방안 마련을 위해 규정 및 지침 등 내부규정에 내재하는 사회적 가치 영향 요인을 입안단계에서부터 체계적으로 분석․평가하는 제도이다.

LH는 체계적인 사회적 가치 영향평가를 위해 유형별로 12개 평가모형을 구성하고, 법적․제도적 의미 및 LH 차원의 문제와 이슈 등을 분석하여 도출한 총 102개의 평가항목(체크리스트)을 마련했다.

처음으로 도입하는 제도인 만큼, LH는 제도시행 초기에 나타나는 미비점을 분석하여, 현재 추진 중인 사회적 가치 측정체계 개발과 사회적 가치 구현 실행과제 등과 연계하여 지속적으로 보완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자료=LH
자료=LH

LH는 올해 초부터 사회적 가치 추진을 위한 전담조직 신설, 임직원 인식전환 및 역량강화, 내외부 파트너쉽 구축, 임직원 해커톤, 외부 전문가 자문 등 사회적 가치 구현을 위한 토대 마련을 위해 주력해 왔으며,

지난 6월 27일에는 백범 김구 기념관에서 “사람과 세상을 이어가는 행복터전, with LH”를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새로운 비전으로 선포하고 변화와 혁신을 다짐하였다.
 
박상우 LH 사장은 “LH의 사회적 가치 비전을 실현하기 위한 첫 걸음으로 공기업 최초로 사회적 가치 영향평가 제도를 도입하게 되었다”며, “기존 효율성 중심의 경영과 사업시스템을 공공성과 사회적 가치 중심으로 획기적으로 전환하여, 국민의 삶터이자 일터로서 행복한 터전을 만들고 모든 국민이 더불어 잘사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