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점]아시아나항공 김수천 사장, 기내식 관련 공식 사과
[초점]아시아나항공 김수천 사장, 기내식 관련 공식 사과
  • 김성수 기자
  • 승인 2018.07.03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아시아나항공
사진제공=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 김수천 사장이 기내식 공급과 관련해 혼선이 빚어진 것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김수천 사장은 3일 회사 공식 홈페이지에 '고객 여러분께 드리는 글'을 올려, 이번 기내식 공급과 관련한 일련의 과정들에 대해 사과의 뜻을 밝혔다.

이 글에서 김 사장은, “생산된 기내식을 포장하고 운반하는 과정에서 예기치 못한 혼선이 발생했다”며, “불편을 겪은 고객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과 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기내식 대란' 사흘째인 3일에도 기내식 공급 차질에 따른 운항 지연이 계속되고 있다.

 

[사과문 전문]
고객 여러분께 드리는 글

이번 기내식 공급업체 변경 과정에서 기내식 서비스에 차질이 생겨 고객 여러분께 불편을 끼쳐 드린 점 깊이 사과 드립니다.

글로벌 케이터링 업체인 ‘게이트 고메’와 신규 서비스를 준비해 오던 중, 새로 건설 중이던 이 회사의 기내식 공장이 완공을 앞두고 화재가 발생했습니다. 이후 회사는 불가항력적인 재난상황을 수습하기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펼쳤고 대체 업체를 통해 당사에 필요한 적정 기내식 생산능력을 확보할 수 있었습니다.

그러나 시행 첫 날 생산된 기내식을 포장하고 운반하는 과정에서 예기치 못한 혼선이 발생하였고, 그 결과 일부 편은 지연되고 일부 편은 기내식 없이 운항하게 돼 고객 여러분께 큰 불편을 끼쳐드리게 되었습니다.

현재 아시아나항공은 회사의 인력과 자원을 집중 투입하여 시행 초기의 오류를 현저히 줄여나가고 있어 빠른 시일 내에 정상적인 기내식 서비스가 가능할 것으로 생각합니다.

불편을 겪은 고객 여러분께 다시 한번 사과 드리며, 저를 비롯한 아시아나항공 전 임직원은 하루 속히 기내식 서비스가 안정화될 수 있도록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