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샤, 中 ‘618행사’에서 티몰 비비크림 판매 1위
미샤, 中 ‘618행사’에서 티몰 비비크림 판매 1위
  • 문정원 기자
  • 승인 2018.07.06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티몰의 비비크림 판매 순위(좌)와 비비크림 판매 1위 기념 배너(우)
티몰의 비비크림 판매 순위(좌)와 비비크림 판매 1위 기념 배너(우)

에이블씨엔씨의 화장품 브랜드 미샤는 중국의 상반기 최대 온라인 쇼핑 행사인 ‘618행사’에서 타오바오 티몰 비비크림 부문 판매 1위를 차지했다고 6일 밝혔다.

이날 하루 동안 타오바오 티몰에서는 중국에서 일명 홍비비로 유명한 미샤 비비크림이 무려 29만 개나 판매됐다. 이는 지난해에 비해 47% 성장한 수치다. 화장품 부문 전체에서는 11위, 거래 건 수는 10만 건을 넘어섰다.

비비크림 부문 2위는 애경으로 24만 개, 3위 메이블린은 20만 개를 각각 판매했다. 1위부터 10위 중 한국 브랜드는 1위 미샤, 2위 애경을 포함해 6위 라네즈 8위 설화수까지 총 4개가 포함됐다.

‘618행사’는 중국의 상반기 최대 온라인 쇼핑 행사다. 중국의 주요 온라인 쇼핑몰 중 하나인 징동에서 처음 시작해 지금은 티몰, VIP 등 중국의 주요 온라인 쇼핑몰이 모두 참여하는 행사로 발전했다. 올해 징동의 618행사 거래액은 1,199억 위안으로 한화 20조 1,744억 원에 달한다.

에이블씨엔씨 고재윤 중국TFT 팀장은 “이번 618행사를 통해 미샤가 화장품 브랜드로서 중국에서 가지고 있는 튼튼한 기반이 다시 한 번 확인됐다”며 “적극적이고 공격적인 투자로 중국에서의 매출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