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점]김현미 장관, "BMW 리콜차량 최대한 운행 자제해달라"
[초점]김현미 장관, "BMW 리콜차량 최대한 운행 자제해달라"
  • 김성수 기자
  • 승인 2018.08.03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29일 강원도 원주시 판부면 금대리 중앙고속도로 춘천방면 305km 지점 치악휴게소 인근에서 주행 중인 BMW 520d 승용차에서 화재가 발생했다.(사진제공=원주소방서)
지난달 29일 강원도 원주시 판부면 금대리 중앙고속도로 춘천방면 305km 지점 치악휴게소 인근에서 주행 중인 BMW 520d 승용차에서 화재가 발생했다.(사진제공=원주소방서)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연일 화재사고가 이어지고 있는 BMW 차량 사고와 관련해 "최대한 운행을 자제해 달라"고 밝혔다.

김 장관은 3일 입장문을 통해 "정부는 이번 BMW 차량의 사고원인을 철저하고 투명하게 조사하겠다. 관련기관과 민간 전문가를 다 참여시켜서 최대한 빠른 시일 내 규명하겠다."며 "한 점 의혹 없이 소상하게 밝히고 신속하게 알려드리고, 이 과정에서 발견되는 문제에 대해서는 법적 절차에 따라 엄중하게 조치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이와 함께, 지금까지 정부기관과 BMW의 대응과정이 적절하였는지도 함께 점검할 것이다."라며 "BMW에서도 현 상황에 대하여 경각심을 갖고 보다 책임 있는 자세로 임할 것을 촉구한다. 우리 국민들의 불편이 없도록 대체차량을 제공하고 조사에 필요한 관련부품 및 기술자료 등 모든 자료를 빠짐없이 신속하게 제공해 주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또한 "해당 차량을 소유하신 우리 국민들께서는 가능한 빠른 시일 내 안전점검을 받고, 안전이 확보될 때까지 최대한 운행을 자제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국민 안전확보를 위해 리콜제도 등 현행 법령과 제도가 적절한지에 관해서도 면밀하게 검토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국토부는 앞서 지난달 11건의 BMW 화재가 발생하는 등 올들어 27건의 사고가 발생하자 지난달 26일 BMW차량 42개 차종 10만6000대에 댜한 리콜을 결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