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점]까사미아, 라돈검출 리콜 대상 토퍼 3000개 추가 확인
[초점]까사미아, 라돈검출 리콜 대상 토퍼 3000개 추가 확인
  • 박가희 기자
  • 승인 2018.08.03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까사미아
사진출처=까사미아

기준치 이상의 라돈이 검출되는 까사미아의 토퍼(깔개)상품이 추가로 확인됐다.

까사미아는 지난 7월30일부터 시작한 리콜 과정에서 옛 CJ 오쇼핑 외에 롯데홈쇼핑·홈앤쇼핑·삼성화재 임직원몰 등에서도 토퍼상품이 3,000여개 판매된 것을 추가로 확인했다고 3일 밝혔다. 이에 따라 리콜 대상 토퍼는 기존 1만2395세트에서 1만5395세트로 늘어났다.

까사미아는 리콜 대상과 동일 상품은 판매처와 관계 없이 절차에 따라 전량 회수하고 환불 또는 교환을 실시할 것”이라며 “고객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추가로 확인된 판매처와 적극 협조해 나설 예정이다.

까사미아는 원자력안전위원회 행정조치의 따라 지난달 30일 기준치 이상의 라돈이 검출된 토퍼 상품인 ‘까사온 메모텍스’를 전량 회수하고 환불 또는 교환을 실시하고 있다. 까사온 메모텍스는 지난 2011년 옛 CJ오쇼핑(현 CJ E&M 오쇼핑 부문)을 통해 1만2395세트가 팔렸다.

사진출처=까사미아
사진출처=까사미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