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빌, RPG∙스포츠∙퍼즐 다각도로 글로벌 시장 공략 박차
게임빌, RPG∙스포츠∙퍼즐 다각도로 글로벌 시장 공략 박차
  • 정지수 기자
  • 승인 2018.10.10 2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게임빌(대표 송병준)이 다양한 장르의 신작을 글로벌 시장에 출시하며 성장 기반 다지기에 나선다. 지난달 동남아 시장에 선보여 호응을 얻고 있는 모바일 MMORPG 대작 ‘탈리온(TALION)’은 이달 중순경 일본에 첫 선을 보인다. 이 게임을 시동으로 하반기부터 다양한 장르의 신작들이 줄줄이 쏟아질 예정이다. 

게임빌의 주력작인 ‘탈리온’은 지난달 동남아 시장에 이어 글로벌 출시 영역을 점차 늘려나가고 있다. 진영 간 대규모 전투인 RvR에 특화한 대형 모바일 MMORPG로 수준높은 그래픽과 360도 시점 조절이 자유로운 Full 3D 뷰 등 하이 퀄리티 게임성이 주목받으면서 동남아 시장에 안착했다.

글로벌 국가별 순차 출시 전략에 따라 다음 행선지는 일본으로 정해졌다. 게임빌은 실시간 PvP를 좋아하는 유저들이 많은 지역을 우선적으로 출시하여 글로벌 전역으로 확장해 나가고 있다. RPG 장르에서는 이 게임을 필두로 ‘엘룬(Elune)’이, 스포츠 장르에서는 ‘NBA NOW’와 ‘게임빌 프로야구’(가제)가, 퍼즐 장르에서는  ‘코스모 듀얼’ 등이 대기 중이다. 자체 개발작인 ‘엘룬’은 다양한 차원이 공존하는 새로운 방식의 오픈 월드형 이용자 몬스터 대결(PvE) 모드를 비롯해 전략성이 돋보이는 실시간 PvP가 특징이다.

‘NBA NOW’는 세계 4대 스포츠 단체로 꼽히는 NBA 라이선스를 바탕으로 선수의 실제 데이터가 실시간으로 업데이트되고 ‘세로형 원터치’ 플레이 방식을 구현해 특히 북미 모바일게임 시장에서 반향을 일으킬 것으로 예상된다. ‘게임빌 프로야구(가제)’는 고품질의 3D 그래픽과 함께 ‘나만의 선수’를 확장해 ‘나만의 구단’을 꾸리게 함으로써 전략의 자유도를 한층 업그레이드시켜 과거 팬들의 향수와 신규 유저들을 동시에 견인할 것으로 보인다. ‘코스모 듀얼’은 우주를 배경으로 실시간 대전 퍼즐 게임의 재미를 선사하며 글로벌 시장의 다양한 연령층 공략에 집중한다.

게임빌 관계자는 "자체 개발작과 글로벌 유명 라이선스를 확보하는 등 다양한 방식으로 성장을 도모하면서 성공 가능성을 높이고 있다. 게임빌은 여느 때보다 탄탄한 라인업으로 성장 기반을 다짐과 동시에 글로벌 시장 공략에 가속한다는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