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 무주덕유산리조트, 주말ㆍ공휴일 곤도라 인터넷 예약제 시행
부영 무주덕유산리조트, 주말ㆍ공휴일 곤도라 인터넷 예약제 시행
  • 문정원 기자
  • 승인 2018.10.18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주덕유산리조트 곤도라-가을전경.
무주덕유산리조트 곤도라-가을전경.

덕유산(1,614m) 무주 구천동 계곡에도 단풍이 물들기 시작했다. 이번 주말에 단풍이 절정에 이를 것으로 보인다. 덕유산에는 계곡의 맑은 물과 수천 그루의 나무가 가득한 숲속에서 황금빛 단풍을 즐길 수 있다. 단풍을 즐길 수 있는 최적의 코스는 곤도라를 이용하는 것. 부영그룹이 운영하는 무주덕유산리조트에서 곤도라를 타고 설천봉까지 오를 수 있다. 설천봉(1,520m)부터 정상인 향적봉까지는 별도의 트레킹 장비가 필요없이 남녀노소 누구나 편하게 오를 수 있다.  
 
향적봉은 덕유산의 정상이라 단풍절경을 한눈에 볼 수 있어 기념사진을 찍기에 최적. 향적봉에서 중봉으로 가는 길은 주목과 구상나무 군락지. 형형색색의 물감을 풀어놓은 듯한 덕유산 능선을 바라보기에 그만. 구천동 계곡은 아름다운 절경으로 관광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올 가을 덕유산 산행을 떠난다면 부영그룹이 운영하는 무주덕유산리조트를 이용해 보자. 1박2일 코스로 무주덕유산리조트에 머물며, 곤도라를 타고 덕유산에 올라 물감을 풀어놓은 듯한 가을 단풍을 즐길 수 있다. 곤도라는 10월부터 이듬해 2월말까지 주말ㆍ공휴일에 한해 인터넷 예약제를 시행한다. 무주덕유산리조트 홈페이지와 모바일 페이지를 통해서 탑승일 기준 14일 전부터 1인 5매까지 가능하다. 탑승일자와 시간을 지정 예약하면, 예약자 본인의 휴대전화로 예약확정 문자가 발송된다. 당일 탑승시간 30분전까지 매표소에서 예약 문자를 제시 후 결제한 뒤 티켓을 발권받아 탑승하면 된다. 강풍이나 낙뢰등의 기상상황에 따라 당일 운행이 불가능한 경우 별도 안내 문자가 발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