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내 신용정보’ 서비스 시작…하루만에 14만명 조회
카카오뱅크, ‘내 신용정보’ 서비스 시작…하루만에 14만명 조회
  • 박소현 기자
  • 승인 2018.11.03 2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한국카카오뱅크.
사진제공=한국카카오뱅크.

한국카카오은행(이하 카카오뱅크)는 ‘내 신용정보’를 선보인 지 하루만에 약 14만 명의 고객이 서비스를 이용했다고 3일 밝혔다.

'내 신용정보’는 신용점수 뿐 아니라 카드 이용 금액, 대출 보유 현황, 연체, 보증 내역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도록 하는 개인 신용관리 서비스로 지난 31일 오픈했다.

이 서비스는 1금융권 은행에서는 처음 선보이며, 카카오뱅크 고객은 계좌가 없어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또 신용정보가 변경되면, 알림톡과 카카오뱅크 앱 알림서비스를 통해 바로 확인할 수 있다.

'내 신용정보' 서비스는 국내 신용평가사인 코리아크레딧뷰로(KCB)와의 제휴를 통해 제공된다. 이에 따라 ‘내 신용정보’에서 조회되는 신용점수와 등급은 실제 카카오뱅크 대출시 산정되는 신용등급과 차이가 있을 수 있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내 신용정보 서비스는 쉽고 편리하게 신용관리를 할 수 있는 게 장점”이라며 “앞으로 카카오뱅크는 고객을 위한 금융관리 서비스를 더 확대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내 신용정보 서비스를 이용하면 아이폰XS 10대와 스타벅스 음료 쿠폰 3천장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진행된다.

한편, 카카오뱅크는 31일 진행된 정기 앱 업데이트를 통해 체크카드 이용실적 조회와 계좌번호 복사 기능 등 편의 기능도 추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