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pany Analysis] 국내 푸드테크 업계 최초 상장기업 '푸드나무' / foodnamoo Korea's first listed food technology company
[Company Analysis] 국내 푸드테크 업계 최초 상장기업 '푸드나무' / foodnamoo Korea's first listed food technology company
  • 문정원 기자
  • 승인 2019.03.20 0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닭가슴살 브랜드 '맛있닭'로 업계 트렌드 선도, 글로벌 웰니스 기업으로 도약

[편집자주]참신한 아이디어로 탄생한 중소기업 우수상품에 주어지는 SBA 서울유통센터의 '서울어워드 우수상품'이 주목받고 있다. '서울어워드' 선정상품은 대한민국의 수도 '서울'이 인정한 우수상품이라는 인식이 확산되면서 국내외 유통 바이어는 물론 소비자들에게 높은 신뢰를 얻게 하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중소기업 제품'이라는 꼬리표 때문에 겪게 되는 상품의 공신력 문제를 '서울어워드 우수상품'이 해결해 주면서 성장 가능성이 높은 중소기업들이 도중에 실패하지 않고 창업성공의 결실을 맺게 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에 디지털 경제신문 '비즈니스리포트'는 서울산업진흥원(SBA) 서울유통센터의 '서울어워드' 우수상품을 탄생시킨 우수기업을 선정, 이 기업들의 창업성공스토리를 기획특집기사로 연재한다.

김영문 대표가 지난 10월4일 한국거래소에서 (주)푸드나무 코스닥 상장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영문 대표가 지난 10월4일 한국거래소에서 (주)푸드나무 코스닥 상장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주)푸드나무(대표 김영문)는 지난 2011년 국내 최초 닭가슴살 전문 순위 스토어 '랭킹닭컴'을 개발 및 런칭해 다양한 종류의 닭가슴살 제품과 간편건강식품, 신선식품 등을 선보이고 있다. 플랫폼 운영 노하우 및 빅데이터 기반의 닭가슴살에 특화된 제품 연구개발을 통해 다양한 종류의 제품개발에 성공했다. ‘맛있닭’, ‘러브잇’ 등 10개의 PB(Private Brand) 브랜드를 운영중이다. 현재 랭킹닭컴은 139개의 브랜드, 3533개의 제품 입점, 회원수 56만명을 보유한 국내 최대 간편건강식품 전문 플랫폼으로 성장했으며 이를 기반으로 (주)푸드나무는 지난 10월 4일 푸드테크 기업 최초로 상장에 성공했다.

#국내 대표 닭가슴살 브랜드 '맛있닭'
푸드나무의 대표 식품 브랜드 ‘맛있닭’은 올해 7월말 기준 누적판매량 4100만팩을 돌파한 국내 대표 닭가슴살 전문 브랜드다. 업계 최단시간 최다 판매량을 기록한 맛있닭은 닭가슴살 스테이크, 볼, 훈제, 소시지 등 다양한 종류의 제품을 출시하며 닭가슴살 업계 트렌드를 선도하고 있다. 이 외에도 ‘러브잇’, ‘신선애’, ‘프레시홈’ 등 당사의 10개 간편건강식품 전문 브랜드는 닭가슴살 제품 및 도시락, 만두, 신선 야채, 견과류 등 고객의 니즈에 맞는 다양한 제품을 개발 제공하고 있다.

특히 최근 10개월 동안 연구개발을 통해 야심차게 출시한 '맛있닭 닭가슴살 구워 먹는 탕수육'은 고객의 니즈를 적극 반영해 개발한 제품으로 출시와 동시에 입소문을 타고 많은 고객들이 찾고 있는 제품이다. 고칼로리 식품이라는 탕수육의 편견을 깬 구워 먹는 탕수육은 하루동안 저온 숙성한 국내산 닭가슴살만을 사용해 쫄깃한 식감과 특유의 냄새를 모두 잡았다. 건강에 좋은 국산 생강과 발효식초로 새콤달콤한 맛을 살리고 엄선된 재료만을 다져 넣어 풍미 가득한 고급 특제소스는 그 맛을 더욱 풍미롭게 만들어준다.

푸드나무 주요제품.
푸드나무 주요제품.

건강하면서도 가벼운 한끼를 먹을 수 있는 맛있닭 한끼라인으로 한끼피자와 갈비맛 한끼만두도 새롭게 출시돼 인기다. 탕수육과 마찬가지로 기존에 볼 수 없었던 닭가슴살 신제품 출시에 소비자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는데, 한끼피자는 한판에 382Kcal로 다이어트를 진행 중인 사람들도 부담없이 피자를 즐길 수 있도록 만들어진 것이 특징이다.

#자사 플랫폼 구축으로 수수료 절감, 빅터이터 분석으로 고객 니즈 파악
푸드나무는 자사 플랫폼 구축을 통해 수수료를 절감하고 타사이트 판매 의존도를 낮추어 경쟁력을 강화했다. 랭킹닭컴에서 제공하는 브랜드 중 10개의 PB브랜드는 랭킹닭컴내 랭킹 상위권을 지속적으로 차지하며 업계의 식품 트렌드를 선도하고 있다. 또한 이 PB 브랜드는 업계 1위 당사 플랫폼 운영을 기반으로 소비자 구매 빅데이터 분석과 고객의 니즈 파악 등을 통해 제품 연구 개발을 하고 있다.

특히 푸드나무가 운영하는 월 100만 페이지 뷰를 기록중인 보디빌딩&피트니스 전문 미디어인 ‘개근질닷컴’은 헬스&피트니스 업계종사자, 선수, 매니아층의 코어 타켓 기반 전문 커뮤니티를 통하여 회원이 유입되는 등 실수요 고객 중심으로 이루어져 있다는 것이 강점요소다. 다이어트 레시피 매거진 ‘닭쿡’과 바디 프로필 전문 촬영 스튜디오U 운영 등 건강과 관련된 제품과 서비스는 상호간의 시너지를 발생시키고 있다.

#연평균 110% 성장률 달성 '지속적인 고속 성장'
푸드나무는 매출액 2013년 18억원에서 2017년 348억원, 영업이익 5천만원에서 43억원, 당기순이익은 5천만원에서 39억원으로 2013년부터 2017년까지 연평균 110%의 성장률을 달성했다. 2018년 상반기 기준으로는 매출액 260억원, 영업이익 35억원, 당기순이익은 31억원의 실적을 달성하며 법인 전환 후 지속적인 고속 성장을 이뤄내고 있다. 특히 지난 8월에는 홍콩 매그록사와 간편건강식품 수출 계약을 체결하고 11월부터 본격적으로 수출이 진행될 예정이라 실적 향상에 청신호가 켜졌다. 푸드나무는 창업 이래 이같은 지속적인 고속성장을 이룬 결과 지난 10월4일 국내 푸드테크 기업 최초로 코스닥시장에 입성에 성공했다.

김 대표는 "프리미엄 다이어트 큐레이션 마켓 ‘피키다이어트’와 보디빌딩&헬스용품 전문(몰) ‘개근질마트’ 등의 신규 플랫폼 확장으로 내년 초부터는 신규 수익이 본격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며 "현재 구축 중에 있는푸드나무의 파주 자동화 냉동 물류센터를 기반으로 당일배송, 새벽배송, 신선배송을 통해 고객만족 극대화를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 8월 홍콩 매그록사와 간편건강식품에 대한 수출 계약 체결로 11월부터는 본격 수출이 진행될 예정이며, 푸드나무의 기존 플랫폼의 해외시장 진출을 장기적으로 계획하고 있다."라며 "푸드나무는 핵심 경쟁력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푸드테크를 기반으로 국내를 넘어 글로벌 웰니스 기업으로 도약할 계획이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Company Analysis] foodnamoo Korea's first listed food technology company

 

김영문 푸드나무 대표.
foodnamoo CEO Kim Young-moon

The SBA Seoul Distribution Center's "Seoul Award Excellence" is drawing attention. The reason is that the "Seoul Awards" selection product is gaining high trust from consumers as well as distribution buyers at home and abroad due to the widespread perception that it is an excellent product recognized by the South Korean capital, "Seoul."

In particular, "Seoul Awards" solves the credibility problem of products that are subject to the label "Small and Medium Business Products," which is said to be causing small and medium-sized companies with high potential to grow to bear the fruits of their start-up success without failing along the way.

In response, the digital economic paper "Business Report" selected excellent companies that gave birth to the "Seoul Awards" of the Seoul Business Agency's Seoul Distribution Center and published their success stories as special articles for planning purposes.

 

foodnamoo (CEO Kim Young-moon) developed and launched its first Korean chicken breast ranking store called "Lanking Chicken Com" in 2011, and has introduced various kinds of chicken breast products, simple health foods, and fresh foods. Through research and development of products specialized in platform operation know-how and big data-based chicken breasts, various kinds of products have been successfully developed. It operates 10 private brand (PB) brands such as "Tasty Chicken" and "Lovet." The company has grown to become the nation's largest platform specializing in simple health foods with 139 brands, 3,533 product stores and 560,000 members, and based on this, the food tree became the first food technology company to be listed on Oct. 4.


#The nation's leading chicken breast brand 'Taste Chicken'
foodnamoo flagship food brand "Tasty Chicken" is a major Korean brand specializing in chicken breasts, which surpassed 41 million packs in accumulated sales as of the end of July this year. Delicious chicken, which recorded the most sales in the industry for the shortest time, is leading the trend in the chicken breast industry by releasing a variety of products including chicken breast steak, cheeks, smoked tobacco and sausages. In addition, our 10 convenience health food brands such as "Loveit," "Shin Sun-ae" and "Fresh Home" are developing and offering a variety of products that cater to customers' needs, including chicken breast products and lunch boxes, dumplings, fresh vegetables and nuts.

In particular, "tangsuyuk," which has been released ambitiously through research and development over the past 10 months, has been developed to reflect customers' needs, and is a product that many customers are looking for after word of mouth upon release. Baked sweet and sour pork, which broke the prejudice of sweet and sour pork called high-calorie food, used only domestic chicken breasts that matured at low temperature throughout the day to capture both chewy texture and unique smell. With healthy Korean ginger and fermented vinegar, high-end special sauce full of flavor makes the taste even more flavorful by adding only select ingredients.

The restaurant serves a healthy but light meal, and the restaurant is also popular as a pizza and a bowl of galbi are newly released. Like sweet and sour pork, consumers are paying keen attention to the launch of new chicken breast products that have not been seen before, featuring a single pizza with 382Kcal per plate designed to help people on a diet enjoy pizza without any burden.


#Reduce fees by deploying our own platform, identify customer needs through Victorian analysis
foodnamoo has strengthened its competitive edge by reducing fees and reducing its dependence on sales of other sites through establishment of its own platform. Ten of the brands offered by Ranking Chicken Com continue to top the rankings, leading the industry's food trend. In addition, the PB brand is conducting product research and development through analysis of consumer-purchased big data and understanding customer needs based on the operation of the industry's No. 1 platform.

In particular, the bodybuilding & fitness media, which records 1 million page views a month run by foodnamoo, is based on mistakes and customers, with members flowing through a core-tacket-based professional community among health & fitness industry workers, athletes and enthusiasts. Health-related products and services such as Diet Recipe Magazine's "The Chicken Cook" and the operation of a studioU specializing in body profiles are creating mutual synergy.

#End annual average growth rate of 110% 'continued rapid growth'
foodnamoo achieved an average annual growth rate of 110 percent from 2013 to 2017, with sales of 34.8 billion won, operating profit of 50 million won to 4.3 billion won and net profit of 50 million won to 3.9 billion won in 2017. As of the first half of 2018, its sales, operating profit and net profit have achieved 26 billion won, 3.5 billion won and 3.1 billion won in earnings, and it has been achieving continued rapid growth after the corporate transformation. In particular, the company signed an agreement with Hong Kong's Magrox to export simple health food in August, and since exports are scheduled to begin in earnest in November, the green light has been on to improve its performance. Food Tree became the first Korean food technology company to enter the KOSDAQ market on October 4 as a result of its continued rapid growth since its inception.


"With the expansion of new platforms such as premium diet curation market "Pickydiet," bodybuilding & health products specialization, and dog shop, we expect new profits to start in earnest from early next year," CEO Kim said. "We are planning to maximize customer satisfaction through day delivery, early morning delivery and fresh delivery based on the frozen logistics center of food trees currently under construction in Paju."

"With the signing of an export contract with Hong Kong Magrox in August, exports will go on full-scale in November, and we are planning to make inroads into overseas markets for food trees," he said. "Food trees will continue to strengthen their core competitiveness and become a global wellness company based on food company based on the basis of food Tech."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