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신용보증기금과 혁신성장·일자리창출 협약 체결
KEB하나은행, 신용보증기금과 혁신성장·일자리창출 협약 체결
  • 박소현 기자
  • 승인 2018.12.04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 을지로 KEB하나은행 본점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식에서 함영주 KEB하나은행장(사진 오른쪽)과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사진 왼쪽)이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4일 을지로 KEB하나은행 본점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식에서 함영주 KEB하나은행장(사진 오른쪽)과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사진 왼쪽)이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KEB하나은행(은행장 함영주)은 4일 을지로 KEB하나은행 신사옥에서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윤대희)과 '혁신성장 및 일자리창출'과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함영주 KEB 하나은행장,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 등 주요 인사가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혁신성장 기업, 일자리창출기업, 사회적 경제기업 등을 발굴, 지원하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KEB하나은행은 총 102억원(특별출연금 95억원, 보증료지원금 7억원)신용보증기금에 출연하며, 총 2,868억원의 협약보증 대출을 지원한다.

협약보증의 지원대상은 △첨단제조, 스마트공장 등 정부가 선정한 혁신성장기업, △신성장동력 산업 영위기업, △상시근로자수가 증가하는 일자리 창출 우수기업, △사회적 경제기업 등이다.

혁신성장 기업, 일자리 창출 기업 중 창업 7년 이내 중소기업은 보증료 연 0.2%를 우대받아 금융비용을 크게 절감할 수 있고, 최장 11년까지 대출을 사용할 수 있다. 특히 사회적 경제기업은 연 0.3%의 보증료를 5년간 지원받는다.

함영주 KEB하나은행장은 “신용보증기금과 협력을 통해 혁신성장을 주도해 나갈 중소기업을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며, “이를 통해  일자리창출, 경제활력 제고 등 우리나라 경제의 지속가능한 성장에 이바지하겠다”고 밝혔다.

KEB하나은행은 정부가 혁신과제로 추진하고 있는 생산적 금융을 통한 일자리창출을 위해 2020년까지 총 15조의 금융을 지원할 계획이며, △창업, 일자리 창출기업에 대한 지원확대, △신성장기업 및 4차산업 선도기업 육성, △스타트업 등 중소 벤처기업 투자 확대, △우수기술, 유망 중소기업 대상 금융활성화 등 크게 4가지 분야로 구성되어 있다. 이번 협약도 창업기업과 일자리창출 기업에 대한 금융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대상기업은 금융부담을 줄이면서 안정적으로 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