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면세점, 왕홍 100명과 韓화장품 라이브 방송
롯데면세점, 왕홍 100명과 韓화장품 라이브 방송
  • 박가희 기자
  • 승인 2018.12.07 0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면세점(대표 장선욱)이 8일 월드타워점에서 ‘왕홍’(網紅) 100명을 위한 부스를 마련해주고 20시간 동안 연속으로 한국 화장품을 소개하는 이색적 라이브 방송을 진행한다. 이번 행사를 통해 롯데면세점은 우수한 국산 화장품 브랜드들이 중국 현지에 알려질 수 있는 채널을 제공함으로써 케이뷰티(K-BEAUTY) 전도사의 역할을 한 층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월드타워점에서 진행 예정인 ‘왕홍’ 라이브 방송은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 업체인 알리바바를 통해 국산 화장품을 수출하고 있는 나노캠텍과 롯데면세점의 협력 하에 성사되었다. 알리바바는 12월 12일 ‘쌍십이절’을 맞아 올해 마지막 할인행사를 진행하는데 이에 앞서 8일 ‘왕홍’ 라이브 방송을 통해 이를 홍보한다는 계획이다. 매년 중국에서 진행되었던 ‘왕홍’ 라이브 방송은 이번에 최초로 해외에서 진행되는 것으로 한국의 롯데면세점 월드타워점이 그 장소로 결정되었다. 이를 위해 8일 월드타워점에는 ‘왕홍’들의 한국 화장품 소개를 위한 50개의 개인방송 부스가 설치된다.

‘왕홍’들은 보다 정확한 상품 소개를 위해 한국 화장품에 대한 교육을 받은 후 방한하게 된다. 이번 ‘왕홍’ 라이브 방송에 참여하는 43개 한국 화장품 브랜드는 각자 대표상품을 선정해 이를 ‘왕홍’들에게 전달했다. ‘왕홍’들은 월드타워점에 마련 예정인 50개의 부스에서 한국 화장품들을 직접 사용하면서 각자의 SNS 채널을 통해 생중계로 소개한다. 이번 ‘왕홍’ 라이브 방송은 8일 새벽 5시부터 다음날 새벽 1시까지 20시간 동안 연속으로 진행 예정이다.

이번 행사를 위해 한국을 방문하는 ‘왕홍’은 알리바바의 브랜드 채널을 이용하는 ‘왕홍’ 10명과 개인채널을 통해 방송하는 ‘왕홍’ 90명으로 총 100명이다. 이들의 팔로워 수를 합치면 2.1억명에 달한다. 수천만의 팔로워들이 이번 ‘왕홍’ 라이브 방송을 시청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롯데면세점은 우수한 국산화장품들의 인지도 제고와 함께 최고급 쇼핑 환경을 갖춘 월드타워점의 홍보 효과도 기대하고 있다.

이에 앞서 지난 10월 롯데면세점은 명동본점 ‘스타에비뉴 코너’에 업계 최대 화장품 편집매장 ‘블루밍뷰티(Blooming Beauty)’를 오픈했다. ‘블루밍뷰티’는 롯데면세점이 국내 중소 화장품 기업과의 동반성장을 위해 지난 2016년부터 명동본점과 월드타워점, 코엑스점에 운영 중인 인큐베이팅 존(Zone)이다. 롯데면세점은 ‘블루밍뷰티’를 통해 면세점에 처음 진출하는 유망한 국산 중소 화장품 기업들에게 판매 공간 및 매장 집기 등을 지원하고 있으며, 우수한 브랜드에게는 단독 매장 오픈의 기회도 제공하고 있다. 이번 ‘왕홍’ 라이브 방송 또한 국내 유망한 중소 화장품 브랜드들이 중국 현지에 소개될 수 있는 기회로 롯데면세점은 향후에도 온·오프라인 다방면의 홍보 방안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장선욱 롯데면세점 대표이사는 “이번 ‘왕홍’ 라이브 방송은 수천만의 외국인들이 간접적으로 월드타워점과 국산 화장품 브랜드를 접할 수 있는 기회”이라며, “롯데면세점은 향후에도 우수한 국산 브랜드들을 외국인 관광객들에게 소개할 수 있는 다양한 채널을 마련함으로써 K-BEAUTY의 판로를 개척하는 역할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