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 '지분 50%+1주 8000억원' LG유플러스, CJ헬로 지분 인수 / [M&A] Acquisition of ' 50 % + 800 billion won per share ' LG Uplus and CJ Hello Equity
[M&A] '지분 50%+1주 8000억원' LG유플러스, CJ헬로 지분 인수 / [M&A] Acquisition of ' 50 % + 800 billion won per share ' LG Uplus and CJ Hello Equity
  • 윤영주 기자
  • 승인 2019.02.14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유플러스, 중소협력사 납품대금 조기 현금 지급으로 상생
LG유플러스, 중소협력사 납품대금 조기 현금 지급으로 상생

 

LG유플러스가 CJ헬로를 인수합병(M&A)한다. LG유플러스는 14일 이사회를 열어 CJ ENM이 보유한 케이블TV업체 CJ헬로 지분을 인수하는 안건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LG유플러스에 따르면 M&A는 CJ ENM이 보유하고 있는 CJ헬로 지분 53.92% 중 50%+1주를 8000억원에 인수한다. 이사회 의결에 이어 CJ ENM과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했다.

LG유플러스는 전기통신사업법, 방송법, 공정거래법 등 관련 법에 따라 30일 이내에 정부에 인허가 서류를 제출할 계획이며, 정부의 인허가를 득하면 CJ헬로의 최대주주 지위를 확보하게 된다.

CJ헬로는 420만여명의 케이블TV 가입자, 78만여명의 초고속인터넷 가입자, 79만여명의 알뜰폰 가입자를 보유하고 있다.

LG유플러스는 CJ헬로 지분인수와 시너지 발굴을 통해 급변하는 유료방송 시장의 경쟁력을 확보하는 동시에 본격화되는 5G 시대를 선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기존 방송서비스와 5G를 기반으로 한 AR/VR 서비스에 AIoT 등의 서비스를 접목한 다양한 융합서비스를 제공해 국민 삶의 질을 제고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CJ헬로 M&A를 통해 방송통신 산업 관련 다양한 사업자와의 상생협업을 지속하여 선순환적 생태계 구축에 기여하고, 방송의 공공성과 보편성, 다양성, 지역성 등의 공익적 가치를 유지하고 제고시킬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혁주 LG유플러스 부사장(CFO)은 “CJ헬로 지분 인수를 통해 방송통신 융합을 선도할 수 있는 역할을 담당하고 정체되어 있는 방송통신 시장의 서비스 경쟁을 촉진해 본격화되는 5G 시대를 선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CJ헬로 인수가 국내 유료방송시장의 질적 성장을 위한 첫 단추가 될 것”이라며 ”방송통신 융합 시너지를 통해 새로운 성장의 모멘텀을 유발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CJ ENM은 CJ헬로가 LG유플러스에 매각함에 따라 8000억원의 재원을 바탕으로 신사업 확대에 나선다. 프리미엄 IP 확대 등 콘텐츠 사업 강화, 디지털 및 미디어 커머스 사업 확대, 글로벌 성장 동력 확보 등 미래성장을 위해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CJ ENM 측은 “방송통신시장의 트렌드가 M&A를 통한 대형화, 글로벌을 대상으로 한 인터넷 플랫폼 강화로 변화하고 있어 선택과 집중을 통해 글로벌 지향 콘텐츠 경쟁력 강화에 주력하겠다”며 "CJ는 글로벌 TOP-Tier 융복합 콘텐츠 커머스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투자에 나설 계획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M&A] Acquisition of ' 50 % + 800 billion won per share ' LG Uplus and CJ Hello Equity

LG Uplus is taking over CJ Hello. LG Uplus announced that it held a board meeting on the 14th and decided on a proposal to take over CJ Hello shares held by CJ ENM.

According to LG Uplus, M&A will buy 50 % + 1 share of CJ Hello Vision's 53.92 % shares for 800 billion won.

It signed off on a stock deal with CJ ENM following a board decision.

LG Uplus plans to submit approval documents to the government within 30 days according to relevant laws such as the Telecommunications Business Act, Broadcasting Act and Fair Trade Act, and secure the largest shareholder status of CJ Hello if the government approves them.

CJ Hello has 4.2 million cable TV subscribers, 780,000 high-speed Internet subscribers and 790,000 Al Ddeul Phone subscribers.

LG Uplus plans to secure a rapidly changing competitive edge in the paid broadcasting market by acquiring CJ Hello shares and discovering synergy while leading the 5G era.

In order to achieve this goal, the government plans to provide various convergence services that combine AI oT and 5G services.

In particular, the Commission revealed that it would continue win-win cooperation with various service providers related to broadcasting and communication industries through CJ Hello M&A, contributing to the establishment of a circular ecosystem, and enhancing the public and universal value, diversity, etc.

By acquiring CJ Hello shares, we will play a role in leading convergence of broadcasting and communication services, " said Lee Hyuk-joo, executive vice president of LG Uplus, and promote competition for services in the stagnant broadcasting and communication market.

The acquisition of CJ Hello will be the first step toward the quality growth of the paid broadcasting market in Korea, " he said. " We expect that the synergy between broadcasting and communication will create momentum for new growth.

CJ ENM, meanwhile, is expanding its new business based on 800 billion won in financial resources as CJ Hello Co. sold it to LG Uplus.

It is planning to use this technology to strengthen its contents business such as expanding premium IP, expand its digital and media commerce business, and secure global growth engines.

CJ ENM announced that it will focus on strengthening competitive edge in global oriented contents by choosing and focusing on developing broadcasting and communication markets through M&A and strengthening internet platform for global market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