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검단 센트럴 푸르지오’ 분양
대우건설, ‘검단 센트럴 푸르지오’ 분양
  • 문정원 기자
  • 승인 2019.02.14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검단 센트럴 푸르지오 조감도.(사진제공=대우건설)
검단 센트럴 푸르지오 조감도.(사진제공=대우건설)

대우건설(대표이사 김형)은 이달 15일 검단신도시에 ‘검단 센트럴 푸르지오’의 견본주택을 열고 본격 분양에 나선다. 

‘검단 센트럴 푸르지오‘는 검단신도시 AB16블록에 위치하고 있으며, 지하 2층 ~ 지상 29층 16개 동, 총 1,540세대 규모로서 100% 일반에게 분양된다.
공급되는 주택형은 실수요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전용면적 75 ~ 105㎡로 구성되었으며, 전용면적 별로 △75㎡ 172세대 △84㎡A 642세대 △84㎡B 234세대 △84㎡C 166세대 △105㎡ 326세대다.

청약은 19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0일에 1순위, 21일에 2순위 청약을 받는다. 당첨자발표는 27일(수)일에 진행되며, 계약은 3월 11일부터 13일까지 3일간 진행할 예정이다. 견본주택은 유현사거리 인근(인천광역시 서구 원당동 329번지)에 위치했다. 아파트 입주는 2021년 8월 이후 예정하고 있다. 

‘검단 센트럴 푸르지오’는 검단신도시에 공급되는 첫 1군 브랜드 아파트다. 지난해부터 올 초까지 총 5개 단지(총 5,758세대)가 공급됐지만 1군 브랜드 아파트 공급은 이번이 처음이다. 그리고 아파트 규모 역시 검단신도시에 공급된 아파트 가운데 가장 크기 때문에 지역 내 랜드마크 단지로 자리 잡을 전망이다.

검단신도시는 수도권 2기 마지막 신도시로서 인천광역시 서구 당하동과 마전동, 불로동, 원당동 일대에 위치하고 있다. 규모는 1,118만㎡로 판교신도시(892만㎡) 보다 큰 규모이고, 공급 예정 주택은 7만4000여 세대이며 계획 인구는 18만 여명이다. 총 5개의 특화 구역을 만들어 수도권 서부권의 친환경 자족도시로 개발 될 예정이다.

또한 검단신도시는 택지지구인 만큼 분양가 상한제가 적용되어, 인근 김포신도시의 새 아파트 시세 대비 분양가가 저렴할 것으로 예상된다.

대우건설은 모든 세대(1540세대)를 남향위주 판상형 4베이 이상으로 설계했으며 일부 세대(105㎡)의 경우는 5베이로 만들어 조망과 채광, 통풍을 극대화해 주거 쾌적성을 높였다.

또한 주차장의 경우 총 2151대 주차공간을 마련해 인근 분양 단지 중 가장 넓은 세대 당 1.39대의 주차공간을 조성한다. 지하 1개층의 유효 천정고를 2.7m로 설계해 택배차량이 지하주차장을 이용할 수 있다. 각 세대별로 세대 창고도 마련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