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경영위기 소상공인' 지원
신용보증기금-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경영위기 소상공인' 지원
  • 박소현 기자
  • 승인 2019.05.21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경식 신용보증기금 이사(왼쪽에서 다섯 번째)와 양희봉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부이사장(왼쪽에서 네 번째)이 21일 신보 본점에서 개최된 ‘경영위기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에서 참석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조경식 신용보증기금 이사(왼쪽에서 다섯 번째)와 양희봉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부이사장(왼쪽에서 네 번째)이 21일 신보 본점에서 개최된 ‘경영위기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에서 참석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윤대희)은 21일 대구 본점에서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사장 조봉환)과 ‘경영위기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신보가 소진공과 함께 일시적 경영애로를 겪고 있는 경영위기 소상공인의 위기 극복과 경쟁력 강화를 지원해 포용적 성장을 견인하기 위해 마련됐다.

신보는 소진공에서 선정한 집중관리기업풀(pool)에 컨설팅 인력을 배정하고 ‘경영정상화 진단 컨설팅’을 무료로 지원한다. 소진공은 신보의 컨설팅 결과를 바탕으로 집중관리기업을 최종 선정해 해당기업에 추가 자금지원, 채무재조정 등 경영개선 지원방안을 제공할 계획이다.

아울러 양기관은 △공동 수요 발굴 및 교육 지원 △각종 자문 및 연구 수행 △상호 인력교류 등을 위해서도 협력할 예정이다.

신보 관계자는 “양 기관의 연계지원 체계 구축으로 소상공인 지원에 큰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신보는 앞으로도 어려운 경제 여건에 있는 소상공인의 경영위기 극복을 지원해 정부의 포용적 성장 정책을 실현하는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