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pany Analysis] 나눔 실천하는 친환경 제품 전문기업 '아트패드' / Specializes in eco-friendly products that practice sharing 'ARTPAD'
[Company Analysis] 나눔 실천하는 친환경 제품 전문기업 '아트패드' / Specializes in eco-friendly products that practice sharing 'ARTPAD'
  • 박가희 기자
  • 승인 2019.06.05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CO, IDEA, DESIGN으로 차별화된 친환경 제품 개발

[편집자주]서울시의 산업진흥 및 중소기업 육성 정책의 효율적인 추진을 위해 설립된 서울산업진흥원(SBA)의 다양한 지원사업들이 관내 중소 스타트업들의 인큐베이팅 역할을 톡톡히 하며 주목받고 있다. 좋은 일자리 창출을 핵심 목표로 창업, 유통, 교육, 콘텐츠, 특허, R&D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서울산업진흥원의 지원사업들은 중소 스타트업들이 '강소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는 밑거름이 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에 서울산업진흥원(SBA)과 디지털 경제신문 ‘비즈니스리포트’는 SBA의 지원사업 수혜를 통해서 성공한 많은 중소 스타트업들의 성공스토리를 기획특집기사로 연재한다.

사진제공=아트패드.
사진제공=아트패드.

"친환경 제품은 제품 기획 취지는 좋지만 제품력은 별로다?"란 인식을 완전히 뒤엎으며 통통 튀는 아이디어와 감각적인 제품 디자인으로 소비자들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는 스타트업 브랜드가 있어 주목된다. 신경환 대표가 지난 2016년 나눔과 공유를 통해 지속가능한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설립한 소셜벤처기업 (주)아트패드다. 올해로 창업 3년차를 맞는 아트패드는 지난 5월 주력 제품인 “아트지 스탠딩 멀티 지퍼팩”의 와디즈 리워드 펀딩 오픈 1주만에 1000%를 달성하는 동시에 사회성과인센티브(Social Progress Credit) 프로젝트 참여업체에 선정되는 연이은 쾌거를 낳고 있다.

#ECO, IDEA, DESIGN으로 차별화된 친환경 제품 개발
아트패드는 "제품의 나눔과 공유를 통해 지속 가능한 가치를 창출한다."란 신 대표의 창업 정신에 입각해 환경을 보호하는 친환경 제품에 실용적인 아이디어와 디자인을 더한 ECO IDEA DESIGN 제품을 개발해 선보이고 있다.

아트패드의 대표 제품으로는 우선 스탠딩 멀티 지퍼팩을 들 수 있다. BPA 등 11가지 유해물질 검사를 통해 발암물질과 환경호르몬이 검출되지 않는 원단으로 개발되어 그릇 대용으로 세워서 사용할 수 있다. 특히 전자레인지 및 끓는 물에도 사용이 가능해 음식 및 반찬과 국 등을 소분 후 데워먹기에 좋은 친환경 아이디어 제품이다. 이 외에도 어린이용 과자나 음료 및 여행 시 캐리어 보관용 파우치 대용으로 폭넓게 사용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스탠딩 멀티 지퍼팩.
스탠딩 멀티 지퍼팩.

숄더스트랩 캐리어 3종 세트는 일명 프라다(나일론 헤비트윌 소재)원단으로 만든 비즈니스룩의 디자인 캐리어다. 내외부 생활방수 및 기내용 사이즈로 제작된 초경량캐리어로써 숄더스트랩이 있어 바퀴를 끌 수 없는 곳에서는 어깨에 걸쳐 휴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동일한 비즈니스 룩의 러기지백(캐리어보조가방)과 크로스백(노트북가방)을 세트로도 구매가 가능하다.

숄더스트랩 캐리어.
숄더스트랩 캐리어.

싱크대 생분해 거름망 세트도 주력제품이다. 옥수수 전분 등 생분해 성분으로 개발돼 음식물 쓰레기가 거름망에 모이면 거름망 그대로 음식물쓰레기통에 함께 버릴 수 있는 친환경 아이디어 제품이다. 특히 배수구멍을 1천여개 이상으로 늘려 기존의 옥수수 전분 거름망의 배수문제를 획기적으로 개선한 것이 특징이다. 상품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2018 서울어워드 우수상품에도 선정됐다.

싱크대 생분해 거름망.
싱크대 생분해 거름망.

신 대표는 "㈜아트패드의 브랜드는 ARTG 로써 ART(아름답고) Good(좋은)상품을 개발하고 있다."라며 "유사 제품과는 ECO, IDEA, DESIGN 의 3요소를 차별점으로 가져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무리한 도전보다는 '더불어 행복한' 소셜임팩트 실현
아트패드는 무리한 사업적 확장과 도전보다는 완성도 높은 제품 개발을 통해 더불어 행복한 소셜임팩트를 구현하는 것에 목표를 두고 있다. 이는 신 대표의 어려운 경영 환경속에서도 오뚜기 같이 일어섰던 사업 이력의 영향이 크다.

신 대표는 "이전 회사에서 메신저를 개발하다가 파산 면책을 받은 재도전 기업인이다. 마이너스 상태에서 다시 재기해 성공하는데 신용정보로 인해 대출을 받을 수 없고 사업자금을 만들기 힘들었다."라며 "하지만 욕심내지 않고 차근차근 제품을 개발하면서 현재까지 성장하는 데에 나름 만족하며 소셜 벤처로 성장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명실상부 소셜벤처기업으로 발돋움 할 것
아트패드는 창업 1년차에 매출 3천만원을 시작으로 이듬해인 2017년에는 매출 4억원, 2018년에는 8억원의 매출을 올리는 등 빠른 매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특히 베트남 진출에도 성공하며 향후 수출실적에도 청신호가 켜졌다. 현재 국내에서는 카카오메이커스, 와디즈, 펀샵을 주력 유통 채널로 확보하고 있다.

신 대표는 "올해는 사회적 약자를 위한 쇼핑 최적화 캐리어 제조와 더불어 지퍼팩 수출 판로 개척 및 50개의 기존 유통채널을 100개까지 확대할 계획을 갖고 있다."라며 "무엇보다 올해를 소셜벤처기업으로 발돋움 하게 하는 공유 성장의 원년이 되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Company Analysis] Specializes in eco-friendly products that practice sharing 'ARTPAD'

 

사진제공=아트패드.
사진제공=아트패드.

A variety of support projects by the Seoul Industrial Promotion Agency (SBA), which was established to effectively implement the Seoul Metropolitan Government's policies to promote the industry and nurture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are drawing keen attention as they play a role of incubating small and medium-sized start-ups in the government. Support projects by the Seoul Institute for Industrial Promotion, which provides various services such as start-ups, distribution, education, content, patents and R&D with a key goal of creating good jobs, are viewed as laying the groundwork for small- and medium-sized startups to leap into "stronger companies." In response, the SBA and the digital economic newspaper Business Report will publish a series of special articles on the success stories of many small and medium start-ups that have succeeded through the benefits of SBA support projects.



It is noteworthy that there is a startup brand that is receiving high attention from consumers for its ideas and sensuous product design, completely upsetting the perception that "green products have good purpose of planning products, but their product power is not good?" It is an art pad that was established by CEO Shin Kyung-hwan in 2016 to create sustainable value through sharing and sharing. ArtPad, which marks its third year since its establishment this year, has achieved 1,000 percent in just one week of the Wadiz Reward Fund opening of its flagship "Art standing multi-zipperpack" in May, while creating a series of triumphs that have been selected by participating companies for the Social Progress Credit project.

#ECO, IDEA and DESIGN develop differentiated eco-friendly products
Artpad "creates sustainable value through sharing and sharing of products.Based on Shin`s founding spirit, we are introducing ECO IDEA DESIGN products that add practical ideas and designs to eco-friendly products that protect the environment.

One of the major products of ArtPad is standing multi-zipper pack. Through testing of 11 harmful substances such as BPA, carcinogens and environmental hormones are not detected and can be used as substitute for vessels. Especially, it can be used in microwave ovens and boiling water, and is gaining high popularity as an eco-friendly idea product that can be used to heat food, side dishes, and soup after a few minutes. Other features include snacks and drinks for children and a wide range of alternative pouches for carrier storage during travel.

The three shoulder strap carrier set is a business look design carrier made of Prada (based on Nylon Hebitwil) fabric. It is a lightweight carrier made of internal and external water-proof and in-flight sizes. It has shoulder straps, so it can be carried over the shoulder where the wheels cannot be turned off. Luggage bags (carrier-reinforced bags) and crossbags (laptop bags) of the same business look can also be purchased as a set.

A set of biodegradable manure nets in a sink is also a major product. It is an eco-friendly idea product that can be used as biodegradable ingredients such as corn starch and when food waste is collected in a manure net, it can be thrown into a food waste container. In particular, the number of drainage holes has been increased to more than 1,000, dramatically improving the drainage problem of the existing corn starch manure network. In recognition of its excellence, it was also selected as an excellent product at the 2018 Seoul Awards.

"(Ju) Art Pad is developing ART (beautiful) and good (good) products as ARTG." said CEO Shin.

#Enabling 'more happy' social impact rather than excessive challenge
ArtPad aims to implement happy social impact together through excessive business expansion and development of high-quality products rather than challenges. This is largely due to Shin's history of business, which has stood up like a muck despite the difficult business environment.

Shin said, "I am a retooling businessman who was exempted from bankruptcy while developing instant messaging at the previous company. "I'm back in negative territory and I'm successful, and I can't get a loan from credit information, and I can't make a business fund," he said. "But as I develop products step by step, I'm happy with what I've been growing up to date and I'm trying to grow into a social venture."

#Standing as a social venture company at the top of the list
Starting with 30 million won in sales in the first year of its start-up, ArtPad has been posting fast sales growth, with 400 million won in sales in 2017 and 800 million won in 2018. In particular, it succeeded in entering Vietnam, and the country's export performance in the future has also turned on the green light. Currently, it has Kakao Makers, Wadiz and Fun Shop as its main distribution channels in South Korea.

"We are planning to expand the number of our existing distribution channels to 100 this year, as well as manufacturing shopping-optimized carriers for the socially disadvantaged," Shin said. "We hope that this year will be the first year of shared growth that will catapult us to social venture companie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