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비맥주, 체험형 수업 ‘찾아가는 물 환경교육’ 실시
오비맥주, 체험형 수업 ‘찾아가는 물 환경교육’ 실시
  • 문정원 기자
  • 승인 2019.06.14 0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광주 대촌중앙초등학교 학생들이 ‘찾아가는 물 환경교육’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13일 광주 대촌중앙초등학교 학생들이 ‘찾아가는 물 환경교육’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오비맥주(대표 고동우)는 재단법인 환경재단(이사장 최열)과 함께 미래세대를 위한 ‘찾아가는 물 환경교육’을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오비맥주는 13일 광주 대촌중앙초등학교를 시작으로 14일 이천 아미초등학교, 18일 청주 미호중학교를 순차적으로 방문해 물 환경교육을 이어간다.

‘찾아가는 물 환경교육’은 오비맥주가 3년째 운영 중인 ‘미래 물 지킴이 수호천사’ 캠페인의 일환으로 물의 중요성을 일깨우기 위해 전국의 초·중등학교를 직접 찾아가 실시하는 교육 프로그램이다. 올해는 오비맥주 생산공장이 위치한 경기 이천, 충북 청주, 광주광역시 소재 학급을 대상으로 물 환경교육을 펼친다.

오비맥주는 ‘찾아가는 물 환경교육’에서 지구촌 물 부족 현상을 다룬 영화를 감상하고 토론하는 시청각 수업, 해조류 추출물을 이용해 자연 분해되는 물 캡슐 ‘오호(Ooho)’를 직접 만들어 보는 체험형 수업 등 다양한 눈높이 교육을 통해 학생들에게 환경보존 실천 의지를 높인다는 방침이다. 특히 오비맥주가 환경재단과 함께 지난해 처음 개최한 ‘물과 사람 60초 영화제’ 수상작을 교육 영상으로 활용해 물과 관련된 다양한 직업군을 알아보는 시간도 마련한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이번 교육으로 자라나는 미래 세대에게 물 자원의 소중함과 환경보호에 대한 관심을 갖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물을 핵심 원료로 사용하는 기업으로서 내실 있는 체험형 물 교육 프로그램을 지속 운영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