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 U-CONNECT로 110개 혁신스타트업 IR 개최
신용보증기금, U-CONNECT로 110개 혁신스타트업 IR 개최
  • 박소현 기자
  • 승인 2019.07.10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보가 지난 2일 출범한 투자유치플랫폼 U-CONNECT를 통해 혁신스타트업들의 IR을 진행하고 있다.(사진제공=신보)
신보가 지난 2일 출범한 투자유치플랫폼 U-CONNECT를 통해 혁신스타트업들의 IR을 진행하고 있다.(사진제공=신보)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윤대희)은 지난 2일 출범한 투자유치 플랫폼 ‘U-CONNECT’(유커넥트)를 통해 지난 8일까지 서울창업허브 등에서 10회에 걸쳐 110개 혁신스타트업의 IR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4일간 개최된 IR행사에는 본엔젤스, 컴퍼니케이파트너스, KB인베스트먼트 등 벤처캐피탈(VC), 매쉬업엔젤스, 퓨처플레이 등 액셀러레이터(AC), NAVER, 한화, SK 등 다수의 대기업 관계자 등 총 600여명이 참석했다.

신보의 ‘U-CONNECT’는 민간투자유치 활성화를 위해 기술력과 창의력이 우수한 혁신스타트업과 민간투자자를 쉽고 빠르게 연결해주는 민간투자유치 플랫폼으로, 신보가 지난 2일 VC, AC 등 100여개의 파트너사와 함께 출범식을 가졌다.

이번 IR행사에는 신보가 직접 투자한 기업 중 선발된 10개사를 위한 ‘U-CONNECT Series 신보투자기업’과 신보가 올해 4월 선발한 스타트업 네스트 5기 100개 기업을 위한 ‘U-CONNECT Series NEST 5’가 개최됐다.

‘U-CONNECT Series 신보투자기업’에서는 레이저 반사를 이용한 실시간 박테리아 감지시스템을 선보인 바이오기업 ㈜더웨이브톡, 차세대 보안인증 플랫폼 ‘스톤패스’를 개발한 핀테크기업 ㈜센스톤 등이 VC들의 많은 호응을 얻었다.

‘U-CONNECT Series NEST 5’는 신보 스타트업 네스트 5기 전문액셀러레이터 9개사와 협업해 IR 피칭, 투자자 및 대기업과의 네트워킹을 위한 데모데이로 진행됐다. 특히, 빅데이터 소비패턴 분석을 통한 개인 맞춤형 소비추천 서비스 ‘더쎈카드’를 론칭한 ㈜빅쏠, 라벨해석을 통한 맞춤형 펫 푸드를 추천하는 ㈜집사의하루, 커피찌꺼기 업사이클링을 통한 친환경 다기능 기초소재를 개발한 ㈜도시광부 등 비즈니스 모델의 성장가능성과 시장성이 높은 기업들이 인기를 끌었다.

신보는 U-CONNECT를 통해 연말까지 총 30회, 300개 기업의 IR을 개최할 예정이며, 2021년까지 연간 IR 100회, 참여기업 1,000개, 투자유치금액 3,000억원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신보 관계자는 “U-CONNECT는 혁신스타트업을 발굴·지원하는 새로운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며, “신보는 혁신스타트업의 투자유치를 적극적으로 지원해 데스밸리를 극복하고 유니콘기업으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