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pany Analysis] 주부를 위한 생활용품 전문 기업 '리빙스텝' / Livingstep, a company specializing in household goods for housewives
[Company Analysis] 주부를 위한 생활용품 전문 기업 '리빙스텝' / Livingstep, a company specializing in household goods for housewives
  • 이승진 기자
  • 승인 2019.08.12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 속 아이디어 '상품화', 발명상 수상 등 생활용품 관련 다수 IP 보유

[편집자주]서울시의 산업진흥 및 중소기업 육성 정책의 효율적인 추진을 위해 설립된 서울산업진흥원(SBA)의 다양한 지원사업들이 관내 중소 스타트업들의 인큐베이팅 역할을 톡톡히 하며 주목받고 있다. 좋은 일자리 창출을 핵심 목표로 창업, 유통, 교육, 콘텐츠, 특허, R&D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서울산업진흥원의 지원사업들은 중소 스타트업들이 '강소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는 밑거름이 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에 서울산업진흥원(SBA)과 디지털 경제신문 ‘비즈니스리포트’는 SBA의 지원사업 수혜를 통해서 성공한 많은 중소 스타트업들의 성공스토리를 기획특집기사로 연재한다.

리빙스텝 정은경 대표.
리빙스텝 정은경 대표.

 가사 노동 분담이 높은 주부들의 고민을 덜어주는 생활용품을 선보이고 있는 기업이 있다. "주부에 의한 주부를 위한" 간편생활용품을 주부가 직접 만드는 기업, 정은경 대표가 지난 2016년 창업한 (주)리빙스텝이다. 리빙스텝은 올해 지난 3년동안 쌓아온 소비자들의 신뢰, 제품력을 바탕으로 국내외 유통채널 확대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주부의 불편함을 해소하다
리빙스텝은 정 대표가 주부로서 살림을 하면서 불편했던 점들을 어떻게 개선하면 좋을지 고민했던 제품들에 반짝이는 아이디어를 적용한 상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주력 제품을 살펴보면 우선 기존 시장에 출시되어 있는 일반적인 지퍼백에 기능성과 내구성을 대폭 강화한 '레디시 스탠딩 지퍼백'을 들 수 있다. 이 제품은 일반 지퍼백에 비해 4배 강한 재질로 만들어져, 음식물 등을 포장할 경우 한 겹만 포장해도 지퍼백이 손상될 걱정이 없다. 특히 기존 지퍼백은 냉장고에 보관할 때 흐늘거리거나 쓰러져서 보관한 음식물이 흘러나오는 불편함이 있었는데, 레디시 스탠딩 지퍼백은 세워서 보관하는 형태로 음식물이 흘러나올 염려가 없다는 것이 회사측 설명이다. 또한 음식물에 냉장고 냄새가 배는 것을 최대한 줄여주는 효과도 있다. 이 제품은 2019 서울어워드 우수상품에도 선정됐다.

매직시트는 욕실, 베란다 등에 생긴 오래된 곰팡이나 찌든 때를 제거하는데 효과적인 제품이다. 일반적으로 오래된 곰팡이나 찌든 때는 세제가 해당 오염에 스며들어야 제거가 되는데, 세제를 뿌려두면 말라버리기 때문에 오래된 오염을 제거하기 위해서는 세제가 스며들 수 있는 시간이 필요하다. 이런 습성에 착안해 매직시트는 세제흡수면과 건조방지막 구성으로 개발됐다. 세제 흡수면에 세제를 적셔 오래된 곰팡이나 찌든 때에 밀착해 붙여두면, 원하는 시간동안 세제가 마르지 않도록 유지해 오래된 오염을 제거할 수 있도록 한다.

리빙스텝 주요 제품.
리빙스텝 주요 제품.

#아이디어 제품화 탁월, 발명대회 수상 다수
리빙스텝의 경쟁력은 생활속 불편함을 개선시키는 아이디어를 상품화 시키는 거침 없는 발상과 기획력에 있다. 리빙스텝의 이 같은 강점은 정 대표의 남다른 안목과 경력에서 비롯되고 있는데, 정 대표는 11년 동안 특허청 유관기관인 한국특허정보원에서 근무하며 다양한 아이디어가 벤처기업으로 육성되는 것을 지켜봤다. 실제 정 대표는 창업 전인 2015년 생활발명코리아 미래부장관상을 수상했으며, 창업 후 2016년에는 세계여성발명대회 금상, 올해는 세계여성발명대회에서 은상 및 중소기업중앙회장상을 수상하는 등 생활용품 관련한 다수의 IP를 보유하고 있다.

리빙스텝 매직시트 생산과정.
리빙스텝 매직시트 생산과정.

#유통채널 확대, 워킹맘 친화기업으로 성장할 것
리빙스텝은 올해 유통채널 확대에 총력을 기울인다는 계획이다. 기존에 입점해 있는 온라인 채널을 토대로 대형마트 2곳 입점과 홈쇼핑 론칭을 협의 중이다. 특히 주력제품에 대해 FDA시험 성적을 받아놓은 만큼 미국은 물론 유럽과 호주 등 해외 시장 진출도 검토할 예정이다.

정 대표는 회사의 성장과 함께 워킹맘이 일하기 좋은 기업으로 만들어나갈 계획이다. 지난 2016년 창업 이후 워킹맘들이 일하기 얼마나 어려운지 직접 느꼈기 때문이다.  정 대표는 "주부가 편할 수 있는 제품군 지속적으로 확대할 것이다"라며 "워킹맘으로서의 어려움을 겪어왔기 때문에 회사가 성장한다면 꼭 워킹맘들이 일하기 좋은 회사로 만들고자 하는게 꿈이다."라고 밝혔다. 

 

[Company Analysis] Livingstep, a company specializing in household goods for housewives


It is a product of ideas in life and has many IPs related to household goods such as winning an invention award

리빙스텝 정은경 대표.
리빙스텝 정은경 대표.

A variety of support projects by the Seoul Industrial Promotion Agency (SBA), which was established to effectively implement the Seoul Metropolitan Government's policies to promote the industry and nurture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are drawing keen attention as they play a role of incubating small and medium-sized start-ups in the government. Support projects by the Seoul Institute for Industrial Promotion, which provides various services such as start-ups, distribution, education, content, patents and R&D with a key goal of creating good jobs, are viewed as laying the groundwork for small- and medium-sized startups to leap into "stronger companies." In response, the SBA and the digital economic newspaper Business Report will publish a series of special articles on the success stories of many small and medium start-ups that have succeeded through the benefits of SBA support projects.

There is a company that is introducing household goods to ease the agony of housewives who have a high share of household labor. Chung Eun-kyung, CEO of Living Step, a company where housewives make their own convenience products for housewives, started in 2016. LivingStep is stepping up efforts to expand its distribution channels at home and abroad, based on the trust and product strength of consumers who have built over the past three years.

# To relieve the discomfort of a housewife
LivingStep is introducing products that apply brilliant ideas to products that Chung thought about how to improve the inconvenience of living as a housewife. If you look at the flagship product, you will first see 'Ledish Standing Zipperback', which has significantly enhanced functionality and durability in a typical zip-back that is available in the existing market. This product is made of materials that are four times stronger than regular zip bags, so even one layer of food or other packaging does not cause damage to the zip bag. In particular, the company explained that the existing zip bags had the inconvenience of running out of food that had been stored in the refrigerator, but the food was not allowed to flow out in the form of standing zip bags, which were stored in the refrigerator. Also, the smell of a refrigerator in food can reduce the smell of a stomach as much as possible. The product was also selected as an excellent product at the 2019 Seoul Awards.

Magic sheets are an effective product for removing old molds or stains from bathrooms, veranda, etc. In general, old molds or stains are removed only when the detergent is ingrained in the contaminant, and since the detergent is sprayed dry, time is required for the detergent to seep in to remove the old pollution. Based on this habit, the Magic Sheet was developed with a detergent absorption surface and a drying barrier. Damp detergent on the detergent absorption surface and place it in close contact with old molds or when it is stuck, so that the detergent does not dry for a desired period of time to remove old contamination.

#Advanced in the product development of ideas, winning many invention contests
Livingstep's competitiveness lies in its relentless ideas and planning to commercialize ideas that improve the inconvenience of living. LivingStep's strength stems from Chung's unusual eye and career, which he has also seen as a development of diverse ideas into venture companies after working for 11 years at the Korea Patent Information Service, a related agency of the Korean Intellectual Property Office. In fact, Chung and Livingstep received the Life Inventions Korea Future Minister Award in 2015, before starting their own business, and have a number of IPs related to household goods, including the Gold Prize in the World Women's Inventions Competition in 2016 and the Silver Award and the Chairman of the Korea Federation of Small and Medium Business this year at the World Women's Inventions.

#Extended distribution channel, growing into a leading working mom-friendly business
Livingstep is planning to make all-out efforts to expand distribution channels this year. Based on the existing online channels, the company is discussing launching home shopping with the two large discount stores. Since the company has received FDA test scores for its flagship products, it will consider entering overseas markets such as Europe and Australia as well as the U.S.

Chung plans to make the company a good company for working mothers to work with along with the company's growth. This is because I felt firsthand how difficult it was for working mothers to work since their start-up in 2016. "We will continue to expand our range of comfortable housewives," Chung said. "Since we've been experiencing difficulties as working mothers, my dream is to make it a good company for working mothers to work for when the company grows up."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