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cus] 주한 사우디아라비아 왕국 대사, 89주년 국경일 기념 리셉션 개최 / Ambassador of Saudi Arabia to Korea Hold Reception to Celebrate National Day for the 89th Anniversary of National Foundation
[Focus] 주한 사우디아라비아 왕국 대사, 89주년 국경일 기념 리셉션 개최 / Ambassador of Saudi Arabia to Korea Hold Reception to Celebrate National Day for the 89th Anniversary of National Foundation
  • 문정원 기자
  • 승인 2019.09.18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야드 알무바라키 주한 사우디아라비아 대사가 18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제89회 사우디아라비아 왕국 국경일 행사에서 정경두 국방부 장관 등과 함께 케이크를 자르고 있다./Saudi Arabia's Ambassador to Korea Riyadh Al-Murabaki cuts a cake with Defense Minister Jeong Kyeong-doo at the 89th National Day event of Saudi Arabia's Kingdom held at Lotte Hotel in central Seoul on Sept. 18.
리야드 알무바라키 주한 사우디아라비아 대사가 18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제89회 사우디아라비아 왕국 국경일 행사에서 정경두 국방부 장관 등과 함께 케이크를 자르고 있다.  Kingdom of Saudi Arabia's Ambassador to Korea Riyadh Al-Murabaki cuts a cake with Defense Minister Jeong Kyeong-doo at the 89th National Day event of Saudi Arabia's Kingdom held at Lotte Hotel in central Seoul on Sept. 18.

 사우디아라비아 왕국 국경일 기념 리셉션이 18일 오후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에서 20일 개최됐다. 리야드 알무바라키 주한 사우디아라비아 대사가 주최한 이날 리셉션은 사우디아라비아 국가 통합 89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마련됐다.

리셉션에는 사우디아라비아 관련 국내외 정관계 인사들과 민간 기업 관계자들이 대거 참석했다. 주요 인사로는 정경두 국방부 장관, 주한 각국 대사,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 후세인 알 카타니 S-OIL CEO, 이종천 한국-사우디 친선협회 회장 등이 참석했다.

리야드 알무바라키 주한 사우디아라비아 대사가 18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제89회 사우디아라비아 왕국 국경일 행사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Saudi Arabia's ambassador to South Korea, Riyadh al-Murabaki, greets him at the 89th National Day event of the kingdom of Saudi Arabia at Lotte Hotel in central Seoul on Sept. 18.
리야드 알무바라키 주한 사우디아라비아 대사가 18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제89회 사우디아라비아 왕국 국경일 행사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Kingdom of Saudi Arabia's ambassador to South Korea, Riyadh al-Murabaki, greets him at the 89th National Day event of the kingdom of Saudi Arabia at Lotte Hotel in central Seoul on Sept. 18.

리야드 알무바라키 대사는 인사말을 통해 "사우디는 사회 전반의 부문에서 선한 영향력을 행사하고 기부와 개발과 현대화에 힘쓰고 있으며 포괄적인 발전을 통한 새로운 시대로 향하고 있다. 더불어 우리는 국가와 국민이 더 나은 미래에 도달하기 바라며 '비전2030'을 달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자리를 빌어 대한민국과 사우디아라비아가 오랜 역사를 지나며 유지해 온 단단한 양국관계를 치하하고 싶다. 양국은 1962년 외교 관계를 수립한 이후 에너지와 인프라 분야에서 협력의 첫발은 내딛은 뒤 전략적 파트너십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다양한 분야로의 협력 확대를 노력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날 리셉션에는 한국-사우디아라비아 친선협회(회장 이종천) 회장단 일행이 공식 초대받아 참석해 사우디아라비아의 국가통합 89주년을 축하해 눈길을 끌었다.

리야드 알무바라키 주한 사우디아라비아 대사가 18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제89회 사우디아라비아 왕국 국경일 행사에서 이종천 한-사우디아라비아 친선협회 회장, 비즈니스리포트 김재홍 편집국장 등 협회 관계자들과 환담을 나눈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Saudi Arabia's Ambassador to Korea Riyadh Al-Murabaki is taking photos after talking with association officials, including Lee Jong-cheon, chairman of the Korea-Saudi Arabia Friendship Association, and Kim Jae-hong, editor-in-chief of the business report, at the 89th National Day of the Kingdom of Saudi Arabia held at Lotte Hotel in central Seoul on Sept. 18.
리야드 알무바라키 주한 사우디아라비아 대사가 18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제89회 사우디아라비아 왕국 국경일 행사에서 이종천 한-사우디아라비아 친선협회 회장, 비즈니스리포트 김재홍 편집국장 등 협회 관계자들과 환담을 나눈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Kingdom of Saudi Arabia's Ambassador to Korea Riyadh Al-Murabaki is taking photos after talking with association officials, including Lee Jong-cheon, chairman of the Korea-Saudi Arabia Friendship Association, and Kim Jae-hong, editor-in-chief of the business report, at the 89th National Day of the Kingdom of Saudi Arabia held at Lotte Hotel in central Seoul on Sept. 18.

이종천 한-사우디 친선협회 회장은 리야드 알무바라키 주한 사우디아라비아 대사와의 환담에서 "오래전부터 아라비아제국과 대한민국은 형제였다. 사우디아라비아 왕국의 국가통합 89주년을 축하드린다."라며 "양국의 경제 관련 민간교류 확대, 특히 사우디정부에서 추진 중인 '사우디 비전 2030'의 성공을 위해 협회차원에서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Ambassador of Saudi Arabia to Korea Hold Reception to Celebrate National Day for the 89th Anniversary of National Foundation

 

리야드 알무바라키 주한 사우디아라비아 대사가 18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제89회 사우디아라비아 왕국 국경일 행사에서 정경두 국방부 장관 등과 함께 케이크를 자르고 있다./Saudi Arabia's Ambassador to Korea Riyadh Al-Murabaki cuts a cake with Defense Minister Jeong Kyeong-doo at the 89th National Day event of Saudi Arabia's Kingdom held at Lotte Hotel in central Seoul on Sept. 18.
리야드 알무바라키 주한 사우디아라비아 대사가 18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제89회 사우디아라비아 왕국 국경일 행사에서 정경두 국방부 장관 등과 함께 케이크를 자르고 있다. Saudi Arabia's Ambassador to Korea Riyadh Al-Murabaki cuts a cake with Defense Minister Jeong Kyeong-doo at the 89th National Day event of Saudi Arabia's Kingdom held at Lotte Hotel in central Seoul on Sept. 18.

A reception to commemorate the Saudi kingdom's national holiday was held at Lotte Hotel in central Seoul on on September 18. Hosted by Saudi Arabia's Ambassador to South Korea Riyadh Al-Murabaki, the reception was arranged to commemorate the 89th anniversary of the integration of the Saudi Arabian nation.

Attending the reception were a number of political and business officials from home and abroad related to Saudi Arabia and officials from private companies. Among the key figures were Defense Minister Jeong Kyeong-doo, ambassadors from each country in Seoul, Sohn Hak-kyu, head of the Bareunmirae Party, S-OIL CEO Hussein al-Qatani and Lee Jong-cheon, chairman of the Korea-Saudi Friendship Association.

"Saudi is exerting good influence in the sectors of society as a whole, working on donations, development and modernization, and heading for a new era through comprehensive development," Ambassador Riyadh al-Murbaraki said in a greeting. In addition, we are working to achieve the 'Vision 2030' in the hope that the nation and its people will reach a better future," he said.

"I would like to take this opportunity to celebrate the solid bilateral relationship that the Republic of Korea and Saudi Arabia have maintained throughout their long history. Since establishing diplomatic relations in 1962, the two countries have taken the first step of cooperation in the energy and infrastructure sectors, recognizing the importance of strategic partnerships and making efforts to expand cooperation into various areas.``It's a matter of fact,'' he added.

A group of chairmen of the Korea-Saudi Arabia Friendship Association were officially invited to attend the reception to celebrate the 89th anniversary of Saudi Arabia's national unity.

The Arabian Empire and the Republic of Korea have long been brothers," Lee Jong-cheon, chairman of the Korea-Saudi Friendship Association, said in a farewell speech to Saudi Arabia's ambassador to Seoul Riyadh al-Murabaki. Congratulations on the 89th anniversary of the national unity of the Kingdom of Saudi Arabia," he said. "We will do our best at the association's level to expand economic-related civilian exchanges, especially the success of the Saudi government's "Saudi Vision 203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