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 금융당국, 무자본 M&A·바이오주 불공정거래 감독 강화 / [M&A] Financial authorities strengthen supervision of uncapitalized M&A and bio shares unfair trading
[M&A] 금융당국, 무자본 M&A·바이오주 불공정거래 감독 강화 / [M&A] Financial authorities strengthen supervision of uncapitalized M&A and bio shares unfair trading
  • 윤영주 기자
  • 승인 2019.11.04 2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픽사베이 제공] 특정기사와 직접관련없음.
[사진 = 픽사베이 제공] 특정기사와 직접관련없음.

 

무자본 인수합병(M&A)과 바이오주 관련 이상매매에 대한 금융당국의 관리감독이 강화 된다. 소액주주의 피해로 직결될 수 있는 사안으로 그동안 관행처럼 여겨졌던 것들에 대한 사안도 꼼꼼하게 살펴볼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주요 피해 사안에 대해서는 신속하게 조사한 뒤 사법 처리에도 나선다.


4일 M&A업계에 따르면 금융위원회는 지난달 24일 금융위·금융감독원·한국거래소·검찰이 참여하는 제8회 불공정거래 조사·심리기관 협의회를 열고 불공정거래 조사 방향 등을 논의했다.


금융당국은 무자본 M&A의 특성을 고려한 조사 협력·점검 방안을 마련해 체계적으로 대응하는 데 뜻을 모았다. M&A 관련 인수 주체, 인수자금, 담보 제공 등에 관한 허위공시 여부, 단기 차익실현 목적 시세조종이나 허위공시 여부 등이 주요 점검 사항이다.

최근 소규모 상장기업 무자본 M&A로 인한 주가조작, 기업가치 훼손 등으로 소액 개인투자자들의 피해 사례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고, 신약 개발기업의 임상 성패여부에 대한 공시에 따라 주가 변동폭이 커 소액 개인투자자들의 손실이 확대되고 있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금융감독원은 우선 폐업 상태로 확인된 업체에는 의견 제출 기회를 주고 의견 검토 후 595개 유사투자자문업자에 대해 직권 말소 처리했다. 10월 말 기준 전체 유사투자자문업자는 1801개로 감소했다.

금감원은 앞으로 정기적으로 폐업 여부와 금융 관련 법령 위반에 따른 형사처벌 이력 등을 점검해 부적격 업자를 퇴출 처리할 계획이다. 신고 요건을 엄격히 심사해 부적격자 진입도 차단한다는 방침이다.


금융위는 신약 개발기업의 임상 진행 경과 관련 주가 급등락에 따른 이상 매매 등도 집중 점검에 나설 예정이다. 주요 점검 사항은 관련 허위·과장 공시 여부, 내부자의 미공개 정보 이용을 통한 사익 편취 여부 등이다.

금융당국과 거래소는 식품의약안전처와의 제약·바이오 공시 등에 대한 정보교환(임상정보 등) 협력을 적극 활용해 관계기관의 제재 조치도 시행한다.금융위와 식약처는 지난해 9월 제약·바이오 분야의 건전한 투자환경 조성 등을 위한 상호정보교환 업무협약을 맺은 바 있다.


김진홍 금융위 자본시장조사단장은 "향후에도 불공정거래 조사·심리기관 협의회를 통해 주요 불공정거래 현안과 조사·심리 관련 제도개선 사항을 논의하는 등 자본시장 공정성 확보에 힘쓸 것"이라고고 말했다.

 

[M&A] Financial authorities strengthen supervision of uncapitalized M&A and bio shares unfair trading

 

 

The financial authorities will tighten their oversight of capitalless mergers and acquisitions and bio-related abnormal trading. It is also known that the government will closely look into issues regarding what has been considered a practice, which could directly lead to the damage of minority shareholders. In particular, the government will quickly investigate major damage issues and then start taking legal action.



According to M&A industries on the 4th, the Financial Services Commission held the 8th meeting of the Korea Financial Supervisory Service, the Korea Exchange, and the prosecution on the 24th of last month to discuss the direction of investigation of unfair transactions.



Financial authorities have agreed to systematically respond by preparing measures to cooperate and inspect investigations that take into account the characteristics of capitalless M&As. Major inspection items include whether M&A-related acquirers, acquisition funds, and provision of collateral, and whether to adjust the market price or disclose false information for the purpose of realizing short-term gains.


The reason is that small individual investors are suffering from frequent damage due to stock price manipulation and corporate value damage caused by capitalless M&A of small listed companies, and that small individual investors are losing money due to the wide fluctuation of stock prices following disclosure of clinical success or failure of new drug development companies.



The Financial Supervisory Service gave the companies that were identified as having been closed for the first time a chance to submit their opinions and dismissed 595 similar investment consultants after reviewing their opinions. As of the end of October, the total number of quasi-investment consultants fell to 1,801.


The FSS plans to regularly check whether the business is closed and the history of criminal punishment for violations of financial-related laws to remove unqualified businesses from the business. It also plans to strictly review the reporting requirements to prevent unqualified people from entering the country.



The Financial Services Commission plans to conduct a thorough inspection on the clinical progress of new drug-development companies and the sale of abnormal products due to soaring stock prices. The key inspection items include whether to disclose the relevant false or exaggerated information and whether to bias private interests through the use of undisclosed information by insiders.


Financial authorities and the Korea Exchange will actively utilize information exchange (clinical information, etc.) cooperation with the Ministry of Food, Drug and Safety on the disclosure of Bio, and implement sanctions by related agencies.The Financial Supervisory Service and the Food and Drug Ministry signed an agreement in September last year to exchange information on creating a sound investment environment in the pharmaceutical and bio sectors.



"In the future, we will strive to secure fairness in the capital market by discussing major unfair trading issues and improvement of systems related to investigation and psychology through a consultative meeting of unfair trading agencies," said Kim Jin-hong, head of the Financial Supervisory Service's Capital Market Research Tea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