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 2019년 투자기업 IR 개최
신용보증기금, 2019년 투자기업 IR 개최
  • 박소현 기자
  • 승인 2019.11.05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보 투자기업에 후행투자 유치 지원해 기업가치 제고
신용보증기금이 5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 스타트업 브랜치에서 개최한 ‘2019년 신보 투자기업 IR’ 행사에서 참가기업이 IR피칭을 하고 있다.
신용보증기금이 5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 스타트업 브랜치에서 개최한 ‘2019년 신보 투자기업 IR’ 행사에서 참가기업이 IR피칭을 하고 있다.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윤대희)은 혁신중소기업의 투자유치를 지원하기 위해 5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 스타트업 브랜치에서 ‘2019년 신보 투자기업 IR’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신보가 투자한 혁신중소기업이 민간투자자로부터 후행투자를 유치해 기업가치를 제고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민간벤처캐피탈(VC) 및 유관기관 관계자, 기업체 관계자 등 12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행사에는 신보 투자기업 중 기술력과 사업성이 우수한 OLED분야 핵심소재기업, 면역항암신약 개발기업 등 8개 기업이 50여개 민간VC 등의 전문심사역을 대상으로 IR피칭을 진행했다. 또한, 투자성사 가능성을 높이기 위해 기업과 민간투자자간 상호 교류의 자리도 마련됐다.

신보는 성장가능성이 높으나 민간투자시장에서 자금조달이 원활하지 못한 혁신중소기업을 선정해 기업의 주식이나 사채를 인수하는 방법으로 ‘시드’에서 ‘시리즈A’ 단계의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 신보는 지난 9월말 기준으로 총 332개 기업에 2,526억원을 투자했으며, 이들 중 115개 기업은 신보 투자금 961억원의 4배가 넘는 3,989억원 규모의 후행투자도 유치했다.

신보 관계자는 “신보는 기술력과 사업성이 우수한 혁신중소기업이 성장할 수 있도록 투자의 마중물 역할을 하고 있다”며, “저성장에 직면한 우리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정책금융과 민간 자본이 협력해 혁신중소기업을 성장시킬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