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문화예술후원 우수기관’ 선정
KT&G,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문화예술후원 우수기관’ 선정
  • 박가희 기자
  • 승인 2019.12.10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G(사장 백복인)가 지난 9일 서울 송파구 롯데 시그니엘 호텔에서 열린 ‘2019 ARKO 예술후원인의 밤’에서 문화예술후원 우수기관 인증을 받았다. 사진은 이상학 KT&G 지속경영본부장(왼쪽에서 세 번째)과 김정배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예술정책실장(왼쪽에서 네 번째)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KT&G(사장 백복인)가 지난 9일 서울 송파구 롯데 시그니엘 호텔에서 열린 ‘2019 ARKO 예술후원인의 밤’에서 문화예술후원 우수기관 인증을 받았다. 사진은 이상학 KT&G 지속경영본부장(왼쪽에서 세 번째)과 김정배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예술정책실장(왼쪽에서 네 번째)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KT&G(사장 백복인)가 예술가와 대중들이 자유롭게 활동하고 향유할 수 있는 문화생태계를 조성한 공로로 9일 문화체육관광부가 지정한 문화예술후원 우수기관 인증을 받았다.

올해로 네 번째를 맞이한 ‘문화예술후원 우수기관 인증’은 문화예술 후원 분야에 탁월한 전문성을 갖추고 후원 성과를 일궈 낸 기업과 단체를 심사해 인증하는 제도다. KT&G는 제도 도입 첫해인 2016년 문화예술후원 우수기관으로 선정됐으며, 인증이 만료되는 올해 재인증을 받았다.

이번 인증에서 KT&G는 2007년 ‘상상마당 홍대’에 이어 2011년 ‘상상마당 논산’, 2014년 ‘상상마당 춘천’, 2017년에는 ‘상상마당 대치’를 설립해 예술가들의 창작 활동을 지원하고, 대중들의 문화예술 향유 기회를 확대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한 내년 상반기에는 부산 서면에도 지역 문화예술의 저변을 확대하기 위해 상상마당을 오픈할 예정이다.

‘KT&G 상상마당’은 현재 연간 방문객이 180만명에 달하고, 영화와 공연, 전시, 디자인, 교육사업 등 연간 3,000여개의 다양한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운영해 국내  대표적인 복합 문화예술 공간으로 자리잡았다.

김경동 KT&G 사회공헌실장은 “KT&G는 지속적으로 비주류 문화예술을 지원하고, 문화의 다양성을 확대해 대중들의 문화 향유 기회를 넓혀갈 예정이다”라며 “앞으로도 독창적이고 진정성 있는 문화예술 지원 활동에 앞장서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