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 구세군에 성금 2억원 전달
현대해상, 구세군에 성금 2억원 전달
  • 박소현 기자
  • 승인 2019.12.10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해상은 지난 9일 구세군에 불우이웃돕기 성금 2억 원을 전달했다고 10일 밝혔다. 성금 전달 후 현대해상 조용일 총괄 사장(왼쪽)과 구세군 김필수 사령관(오른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현대해상은 지난 9일 구세군에 불우이웃돕기 성금 2억 원을 전달했다고 10일 밝혔다. 성금 전달 후 현대해상 조용일 총괄 사장(왼쪽)과 구세군 김필수 사령관(오른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현대해상(대표이사 이철영)은 지난 9일 구세군(사령관 김필수)에 불우이웃돕기 성금 2억 원을 전달했다고 10일 밝혔다.

이 날 성금을 전달한 현대해상 조용일 총괄 사장은 “매년 구세군의 의미 있는 활동에 현대해상이 함께 할 수 있어 기쁘다”며 “어려운 환경 속에서 추운 겨울을 보내고 있는 소외된 이웃들에게 전달되어 의미 있게 사용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구세군 김필수 사령관은 “한결같이 든든한 지원자로 큰 힘이 되어주는 현대해상에 감사 드린다”며 “사회 곳곳에서 어려운 연말을 보내고 있는 이웃들에게 따스한 온기가 전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해상은 2012년에는 나눔 활동에 동참한 것에 대한 감사의 의미로 ‘아름다운 기업상’을 수상하였고 2017년에는 10억 이상을 기부한 기업에게 주어지는 Gold Shield Donor Companion에 가입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