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 창립기념 노사공동 사회공헌활동
신용보증기금, 창립기념 노사공동 사회공헌활동
  • 유다인 기자
  • 승인 2020.05.20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결식 위기에 처한 지역사회 취약계층에 노사공동으로 도시락 3천개 기부
신용보증기금, 창립기념 노사공동 사회공헌 활동
신용보증기금, 창립기념 노사공동 사회공헌 활동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윤대희)은 19일 지역사회와의 상생·협력을 위해 대구 안심제1종합사회복지관(관장 김오기)을 방문해 창립기념 노사공동 사회공헌활동을 실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신보 창립 제44주년과 신보 노동조합 창립 제40주년을 기념해 대구 본점 인근에 거주하고 있는 취약계층의 결식을 예방하고 사회적 책임과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마련됐다.

신보 채원규 전무이사, 고광욱 노동조합 수석부위원장을 포함한 임직원 25명은 안심제1종합사회복지관을 방문해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등 방역지침을 적극 준수하며 코로나19로 결식 위기에 처한 지역 내 독거노인 및 장애인 세대를 위해 맞춤형 도시락을 직접 포장하고 배달했다.

또한 신보는 취약계층 결식예방 행사가 지속가능한 사회적가치 실현 활동이 될 수 있도록 지난해에 이어 ‘신보 지역상생 도시락’ 3천개를 기부했으며, 이 도시락은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과 장애인들에게 금년말까지 매주 1회 배달될 예정이다.

특히 이번 행사는 신보 거래 기업인 대구 동구 소재 제빵업체 ‘㈜라온씨앤비(대표이사 김대영)’에서 후원한 카스테라 빵을 도시락에 담고, ㈜라온씨앤비의 대표이사 및 임직원이 직접 배달에도 참여해 고객과 함께하는 사회적가치 실현 활동으로 그 의미를 더했다.

신용보증기금 관계자는 “이번 도시락 기부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의 식생활 문제를 개선해 보다 건강한 생활을 영위하는데 작은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신보는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더불어 소외계층 없는 사회를 만들어 가기 위해 다양한 분야에서 지속적으로 노력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