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PB ‘시그니처 물티슈’ 특별 패키지 이벤트 진행
홈플러스, PB ‘시그니처 물티슈’ 특별 패키지 이벤트 진행
  • 이소영 기자
  • 승인 2020.07.28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시 279일만에 돌파…27일 현재 1100만여개 판매 기록
‘9+1 혜택’ 10입 기획 특별 패키지 8990원에 한정 판매
홈플러스_시그니처 물티슈 1000만개 판매 돌파
홈플러스_시그니처 물티슈 1000만개 판매 돌파

 

 ‘검정색’ 포장지에 경쟁상품 대비 묵직한 중량과 두툼한 두께(100매, 347g)를 자랑하며 베스트셀링 아이템으로 등극한 ‘홈플러스 시그니처 물티슈’가 물티슈계의 ‘블랙라벨’로 등극했다.

홈플러스(사장 임일순)는 지난해 9월 기존 저가 제품보다 월등한 품질과 1000원이라는 합리적인 가격으로 선보인 PB(Private Brand) ‘홈플러스 시그니처 물티슈’가 지난달 30일 1000만개 판매고를 돌파했다고 28일 밝혔다.

출시한지 불과 279일만에 이뤄낸 숫자로, 27일 현재 기준으로는 1100만여개 판매고를 기록 중이다. 출시 당시 연간 1000만개를 판매하겠다는 판매 목표를 세웠는데, 당초 목표보다 무려 약 3개월(86일)이나 앞당겨 1000만개 판매고 기록을 갈아치웠다.

‘홈플러스 시그니처 물티슈’는 높은 품질, 합리적인 가격, 제조사와의 직거래, 위생 및 안정성 등 4가지 타협하지 않는 원칙을 세우고 심혈을 기울여 만든 제품이다. 특히 기존 저가 제품보다 월등한 품질의 물티슈를 1000원이란 파격적인 가격에 내놓으면서 소비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특히 물티슈는 매수와 두께가 가격을 결정하는 가장 큰 요인인데 매수는 기존 1000원 제품과 동일(100매)한 반면 두께를 40% 이상 두껍게 만들었으며, 물티슈 100매를 다 쓸 때까지 마르지 않게 사용할 수 있도록 뚜껑 부분은 스티커 처리에 그치지 않고 플라스틱 캡을 적용했다.

이 같은 혁신적인 상품에 대한 고객 평가는 판매량으로 증명했다. 출시 열흘만에 41만개 판매고를 돌파한 데 이어, 59일만에 200만개, 87일만에 300만개를 팔아치우더니 279일만에 1000만개 기록을 세운 것이다.

홈플러스에서 판매 중인 물티슈 전체 카테고리 중 30%의 비중을 차지하며 매출 순위 1위 자리를 유지하고 있다.

이와 함께 올해 1월 출시한 ‘홈플러스 시그니처 베이비 물티슈’ 역시 45만개 판매고를 올리며 선전하고 있다. 영유아용물티슈 카테고리 상품 중 3번째로 많은 매출 순위를 유지 중이다.

홈플러스는 ‘시그니처 물티슈’ 1000만개 판매 돌파를 기념해 오는 30일부터 전국 140개 모든 점포에서 특별 기획 패키지 상품을 한정 수량 선보인다. 10입 기획 박스로 제작된 특별 패키지는 1만4000개 한정 수량으로 제작해 ‘9+1’ 혜택가격인 8990원(정상가 1만원)에 판매한다.

권지혁 홈플러스 일상용품팀 바이어는 “앞으로도 전국 모든 가구에 홈플러스 시그니처 PB상품이 사용되는 것을 목표로 고품질 가성비 상품을 지속 개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