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클로, '2020 F/W 이네스 드 라 프레상쥬 콜라보레이션 컬렉션' 내달 28일 출시
유니클로, '2020 F/W 이네스 드 라 프레상쥬 콜라보레이션 컬렉션' 내달 28일 출시
  • 박가희 기자
  • 승인 2020.07.29 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니클로가 오는 8월 28일 ‘2020 F/W 이네스 드 라 프레상쥬(Ines de la Fressange) 콜라보레이션 컬렉션’을 출시한다.

프랑스 출신의 패션 모델이자 아트 디렉터로 활동하고 있는 ‘이네스 드 라 프레상쥬’는 프렌치 시크의 아이콘으로 시대를 뛰어넘어 전 세계 여성들에게 사랑받으며 패션에 큰 영감을 선사하는 인물이다. ‘럭셔리한 옷, 그 이상’ 이라는 모티브 아래 모든 여성이 자신만의 아름다움을 편안하게 드러낼 수 있는 옷을 디자인한다는 이네스의 신념과 모두가 즐길 수 있는 혁신적이고 뛰어난 품질의 옷을 제공하는 유니클로의 ‘라이프웨어(LifeWear)’ 철학이 만나 탄생한 해당 콜라보레이션은 이번 컬렉션으로 14번째 시즌을 맞이했다.

이번 시즌 총 39개의 아이템으로 출시 예정인 ‘2020 F/W 이네스 드 라 프레상쥬 콜라보레이션 컬렉션’은 ‘보헤미안(Bohemian)’, ‘네오 부르주아(Neobourgeois)’, ‘매니시(Mannish)’ 등 세 가지 스타일링 테마로 구성된다.

우선 ‘보헤미안’은 자유분방한 삶을 추구하는 보헤미안 문화에서 영감을 얻은 도트 및 페이즐리 패턴의 원피스와 트위스트 플리츠 스커트 제품을 통해 로맨틱한 분위기를 강조했다. 스코틀랜드 감성의 페어 아일 패턴 니트 등 다양한 니트도 보헤미안 테마의 핵심 아이템으로, 유니클로는 봉제선 없이 편안한 착용감을 선사하는 ‘3D 니트’ 공법을 적용한 니트 제품을 이네스 협업 이래 최초로 선보인다.

'네오 부르주아'는 세대를 거쳐도 유행을 타지 않는 고급스러운 룩으로 실크 100% 소재의 블라우스와 랩 원피스, 그리고 이에 어울리는 무스탕(무톤 Mouton) 스타일의 재킷과 롱 가디건, 캐쥬얼 룩을 위한 큐롯 팬츠 등으로 구성해 세련된 느낌을 연출할 수 있도록 했다.

마지막으로 남성 옷장에서 빌려온 듯한 편안하고 쿨한 스타일의 '매니시' 스타일링을 더해 이번 컬렉션을 완성했다. 코트, 클래식한 트위드 재킷, 코듀로이 팬츠 및 남성복에서 영감을 받은 다양한 릴랙스 핏 제품으로 여성들이 즐길 수 있는 매니시 룩을 우아하게 구성한 것이 특징이다.

‘2020 F/W 이네스 드 라 프레상쥬 콜라보레이션 컬렉션’의 전 라인업은 오는 8월 28일부터 유니클로 온라인 스토어를 비롯해 명동중앙점, 잠실 롯데월드몰점, 아이파크몰 용산점 3개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