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 삼본전자, 게임업체 하루엔터테인먼트 인수 '사업 다각화' 추진 / [M&A] SAMBON ELECTRONICS, Game Company Day1 Entertainment 'Diversification'
[M&A] 삼본전자, 게임업체 하루엔터테인먼트 인수 '사업 다각화' 추진 / [M&A] SAMBON ELECTRONICS, Game Company Day1 Entertainment 'Diversification'
  • 윤영주 기자
  • 승인 2020.08.13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픽사베이 제공] 특정기사와 직접관련없음.
[사진 = 픽사베이 제공] 특정기사와 직접관련없음.

 

삼본전자가 게임업체 하루엔터테인먼트를 인수한다. 삼본전자는 이어폰 및 헤드폰, 블루투스 등 음향사업을 시작으로 JVC사 및 오디오테크니카사 등 ODM방식으로 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기업이다. 하루엔터테인먼트 인수는 신규 사업 다각화 차원에서 이뤄졌다.


13일 인수합병(M&A)업계에 따르면 삼본전자는 지난 12일 공시를 통해 하루엔터테인먼트의 지분 100%을 취득했다고 밝혔다. 지분 취득에 따르 비용은 130억원이다.


하루엔터테인먼트는 설립 초 게임개발을 시작으로 캐주얼게임 및 퍼블리싱 서비스 사업을 제공하는 기업이다. 다양한 업체들과 공동 퍼블리싱도 진행하고 있다.


엠게임과 함께 ‘귀혼’ IP를 활용한 블록체인 게임을 공동 개발중이며, CBT까지 완료했다. 올 하반기 자체 서비스 준비 중인 ‘커버런트차일드’는 카카오 클레이튼 기반의 블록체인 게임을 동시에 개발중이기도 하다.


삼본전자의 주식인수는 양사의 공동사업과 함께 두터워진  신뢰관계를 바탕으로 이뤄졌다. 양사는 올 초 ‘신서유기’를 시작으로 ‘창천삼국’, ‘야신: 신을 삼킨 자’ 등 공동 퍼블리싱 사업을 공동 진행한 바 있다. 특히 ‘야신: 신을 삼킨 자’ 모바일게임은 출시 1주일만에 구글 매출 26위를 기록하며 주목을 받았다.


배보성 삼본전자 대표는 “투자 및 인수합병(M&A)으로 양사의 공통된 사업 목적을 필두로 게임 시장에서의 빅피처가 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9월에 미호, 4분기 내 영원:천공의기억 등 연말까지 2~3종의 대규모 MMORPG 신규 모바일게임 오픈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M&A] SAMBON ELECTRONICS, Game Company Day1 Entertainment 'Diversification'

 

SAMBON ELECTRONICS will acquire game company Day1 Entertainment. Starting with sound businesses such as earphones, headphones, and Bluetooth, Sambon Electronics is a company that is carrying out business through ODM methods such as JVC and Audio Technica. The acquisition of Day1 Entertainment was carried out in order to diversify its new businesses.

According to the M&A industry on the 13th, SAMBON ELECTRONICS announced on the 12th that it acquired 100 percent stake in Day 1 Entertainment. The cost of acquiring the stake is 13 billion won.

Day1 Entertainment is a company that provides casual games and publishing services, starting with game development at the beginning of its establishment. It is also co-publishing with various companies.

Along with M-Game, the company is jointly developing a block chain game using 'return marriage' IP, and has even completed CBT. 'Coverant Child', which is preparing for its own service in the second half of this year, is also developing a block chain game based on Kakao Clayton at the same time.

SAMBON ELECTRONICS's stock acquisition was based on a thickened trust relationship with the joint projects of the two companies. Starting with "New Journey to the West" earlier this year, the two companies jointly carried out joint publishing projects such as "Changcheon Three Kingdoms" and "Yashin: The One Who Swallowed God." In particular, the "Yashin: The Swallowing God" mobile game has drawn attention, ranking 26th in Google sales within a week of its release.

"We will be able to become a big feature in the game market with our common business goals through investment and mergers and acquisitions (M&A)," said Bae Bo-sung, CEO of SAMBON ELECTRONICS. "We are preparing to open two to three types of large-scale MMORPG mobile games by the end of the year, including Miho in September and eternity in the fourth quart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