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 현대백화점, SK바이오랜드 인수 '뷰티사업 진출' / [M&A] Hyundai Department Store, SK Bio Land Acquisition 'Enter Beauty Business'
[M&A] 현대백화점, SK바이오랜드 인수 '뷰티사업 진출' / [M&A] Hyundai Department Store, SK Bio Land Acquisition 'Enter Beauty Business'
  • 윤영주 기자
  • 승인 2020.08.19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픽사베이 제공] 특정기사와 직접관련없음.
[사진 = 픽사베이 제공] 특정기사와 직접관련없음.

 

현대백화점그룹이 SK바이오랜드를 인수한다. SK바이오랜드는 천연화장품 원료 시장 1위 기업으로, 뷰티 및 헬스케어 산업의 진출을 위한 신호탄으로 해석된다.

18일 인수합병 업계에 따르면 현대백화점은 이날 계열사인 현대HCN을 통해 SKC가 보유한 SK바이오랜드 지분 27.9%(경영권 포함)를 인수한다. 현대HCN은 이와 관련, 이사회를 열고 SK바이오랜드 주식 인수 계약체결에 대한 안건을 의결했다.

현대백화점이 인수한 SK바이오랜드는 1995년 설립, 2015년 SK 계열사로 편입된 곳이다. 화장품 원료와 건강기능식품, 바이오메디컬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국내에 5개 생산 공장(천안·안산·오창·오송·제주)과 두 개의 중국 현지 법인(해문, 상해)을 운영 중이다.

현대백화점 측은 “SK바이오랜드가 화장품 원료를 비롯해 건강기능식품과 바이오메디컬 등 성장 가능성이 높은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데다 향후 사업 확장에서도 유연한 사업 구조를 갖추고 있다고 판단해 인수를 최종 결정했다”고 인수 배경을 밝혔다.

특히 현대HCN이 인수 주체로 나선 것에 대해선 풍부한 현금 유동성을 보유하고 있는데다 미래지향적인 신사업 추진을 계획하는 것을 고려한 결정이라고 전했다. 중장기적으로 주주가치를 높일 수 있다는 설명이다.

현대백화점은 SK바이오랜드 인수를 바탕으로 3대 핵심사업인 유통(백화점·홈쇼핑·아울렛·면세점), 패션(한섬), 리빙·인테리어(리바트·L&C)에 이어 뷰티와 헬스케어 부문으로 사업 외연을 확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

현대백화점은 현대백화점과 현대홈쇼핑, 현대그린푸드 등 그룹 계열사들과의 시너지를 통해 건강기능식품과 바이오메디컬 사업의 경쟁력 강화에도 나선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추가적인 M&A와 투자 확대 등도 계획 중이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SK바이오랜드의 주력 사업 중 하나인 건강기능식품 사업의 경우 원료 부문 자체 경쟁력을 활용해 시너지 창출이 가능한 기업을 대상으로 추가 M&A를 검토하고 있다”며 “바이오메디컬 사업도 연구개발(R&D) 시너지 극대화를 위해 인재 확보 등에 투자 확대를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SK바이오랜드 인수는 그룹의 비전인 ‘토탈 라이프 케어 기업’으로서의 사업 영역을 확대해 나가기 위한 교두보가 될 것”이라며 “이를 발판 삼아 앞으로도 뷰티와 헬스케어 부문에서의 미래 성장동력을 꾸준히 발굴하고 3대 핵심사업과 시너지 창출이 가능한 분야나, 미래 성장 가능성이 높은 이종 신사업 등에도 지속적인 투자와 M&A에 나설 것”이라고 강조했다.

 

[M&A] Hyundai Department Store, SK Bio Land Acquisition 'Enter Beauty Business'

 

Hyundai Department Store Group will take over SK Bio Land. SK Bioland is the No. 1 company in the raw material market for natural cosmetics, which is interpreted as a signal for entering the beauty and healthcare industry.

According to the mergers and acquisitions industry on the 19th, Hyundai Department Store will acquire 27.9 percent (including management rights) of SK Bio Land held by SKC through its affiliate Hyundai HCN. In this regard, Hyundai HCN held a board meeting and voted on a deal to acquire SK Bio Land shares.

SK Bio Land, which was acquired by Hyundai Department Store, was established in 1995 and incorporated into SK Group in 2015. It runs cosmetics, health functional foods, and biomedical businesses. It operates five production plants (Cheonan, Ansan, Ochang, Osong, and Jeju) in Korea and two local Chinese corporations (Anmun, Shanghai).

Hyundai Department Store said, "SK Bio Land has decided to take over because it believes that SK Bio Land has high growth potential businesses such as cosmetics raw materials, health functional foods, and biomedical, as well as a flexible business structure in expanding its business in the future."

In particular, regarding Hyundai HCN's acquisition, the company said that it has abundant cash liquidity and plans to pursue new future-oriented businesses. This indicates that it can increase shareholder value in the mid- to long-term.

Based on the acquisition of SK Bio Land, Hyundai Department Store will have a foothold to expand its business into beauty and healthcare sectors following three major businesses: distribution (department stores, home shopping, outlets, duty-free shops), fashion (Hanseom), living and interior (L&C).

Hyundai Department Store plans to strengthen the competitiveness of its health functional food and biomedical businesses through synergy with Hyundai Department Store, Hyundai Home Shopping and Hyundai Green Food. To this end, additional M&As and investment expansion are also planned.

"We are considering additional M&As for companies that can create synergy by utilizing their own competitiveness in the raw material sector in the case of the health functional food business, one of SK Bioland's main businesses," a Hyundai Department Store official said. "We are also planning to expand investment in securing human resources to maximize R&D synergy." "The acquisition of SK Bio Land will serve as a bridgehead to expand its business scope as a 'total life care company,' the group's vision," he said. "By taking this as a stepping stone, we will continue to develop future growth engines in the beauty and healthcare sectors, create synergy with the three core businesses, and engage in continuous investment and M&A in new cross-border projects with high potential for future growth."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