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올해 첫 출하 ‘남해안 생굴’ 판매...“美 FDA 지정 공장서 가장 싱싱한 상태로 포장”
홈플러스, 올해 첫 출하 ‘남해안 생굴’ 판매...“美 FDA 지정 공장서 가장 싱싱한 상태로 포장”
  • 박가희 기자
  • 승인 2020.10.23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여 개 미생물 검사, 지하 100M 암반 해수 세척 등 거쳐
28일까지 마이홈플러스 회원 대상 20% 할인, 4150원 판매
홈플러스 남해안 생굴
홈플러스 남해안 생굴

 

홈플러스는 올해 거제, 통영에서 첫 출하한 ‘남해안 생굴(250g, 봉)’을 28일까지 전국 점포와 온라인몰에서 마이홈플러스 회원 대상 20% 할인된 4150원(정상가 5190원)에 판매한다.

찬 바람 부는 10월부터 3월까지가 제철인 생굴은 단백질과 미네랄, 비타민, 오메가3 지방산과 같은 필수 영양소와 아연, 구리, 철분, 타우린 등이 풍부해 스태미나에 좋고, 심장건강, 면역력 증진, 혈액순환, 골다공증 예방, 피부미용 효과도 뛰어난 세계적 슈퍼푸드로 알려져 있다.

특히 거제, 통영 앞바다는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의해 청정해역으로 지정된 곳으로 최상급의 맛과 품질을 자랑하는 굴을 생산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이번 시즌 홈플러스는 50 여 년의 굴 양식 노하우와 미국 FDA 지정 공장(No. KS-7-SP), EU 수산물수출가공공장(KORP-023) 등 우수한 위생설비를 갖춘 ‘대흥물산’ 상품을 공급한다.

굴이 서식하기 좋은 수온 20도 이하 환경에서 채취 후 20여 개 이상의 미생물 검사를 실시했으며, 지하 100M 암반 해수로 깨끗이 세척한 후 자동화 설비로 포장, 가장 손을 덜 타고 싱싱한 상태의 생굴을 고객의 자택까지 전한다는 방침이다.

29일부터는 ‘수산물이력제’를 적용한 생굴도 마련, 어장에서부터의 전 유통 과정을 확인할 수 있게 해 고객이 더욱 안심하고 즐길 수 있게 할 계획이다.

김명수 홈플러스 수산팀 바이어는 “어가에서 1년 반 동안 정성껏 기른 생굴을 보다 안심하고 싱싱한 상태로 즐길 수 있도록 최적의 선도 및 위생 관리에 만전을 기했다”며 “앞으로도 보다 신뢰할 수 있는 상품 공급을 통해 국내산 수산물 소비 진작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