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준학 신임 농협은행장, 취임 후 첫 행보로 청년 스마트팜 방문...청년 농업인 금융지원 제도 마련을 위한 현장의견 청취
권준학 신임 농협은행장, 취임 후 첫 행보로 청년 스마트팜 방문...청년 농업인 금융지원 제도 마련을 위한 현장의견 청취
  • 박소현 기자
  • 승인 2021.01.06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해 첫 외부 일정으로 스마트팜을 방문하여 청년 농업인 격려
권준학 신임 농협은행장
권준학 신임 농협은행장

 

NH농협은행은 지난 1월 1일 새로 취임한 권준학 은행장이 취임식을 대신해 5일 충남 아산시에 위치한 청년 스마트팜 농가‘팜엔조이 농장(대표 박세근)’을 방문했다고 6일 밝혔다.

대추방울토마토를 생산하는 팜엔조이 농장은 농협은행의 「농업금융컨설팅」과 금융지원을 통해 스마트팜을 신축하고, 농협은행 컨설턴트의 조언에 따라 코로나19로 인한 경영위기를 성공적으로 극복한 청년농업인이 운영하는 원예 스마트팜이다.

농협은행은 미래 농업을 이끌어 갈 청년농업인들의 창업지원을 위해 농장 마련, 판로 개척, 영농 지도 등을 내용으로 한 「생애주기컨설팅」을 제공하고 있으며, 박대표는 생애주기 컨설팅을 지원받은 첫 번째 청년농업인이다.

이날 금융지원 현황과 개선 의견 등을 청취한 자리에서 권준학 은행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그 어느 때보다 농업인들의 어려움이 가중되는 시기를 겪고 있다.”며“팜엔조이 농장 사례와 같이 청년농업인들이 농업·농촌 현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의 첨병으로서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농협은행은 다양한 금융지원을 통해 농업금융 전문은행으로서의 소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