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자산운용, 삼성전자알파채권혼합형펀드 설정액 5천억 돌파
신한자산운용, 삼성전자알파채권혼합형펀드 설정액 5천억 돌파
  • 박소현 기자
  • 승인 2021.02.19 1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자산운용 삼성전자알파채권혼합형펀드 설정액 5000억 돌파
신한자산운용 삼성전자알파채권혼합형펀드 설정액 5000억 돌파

 

신한자산운용(대표이사 이창구)은 ‘삼성전자알파혼합형펀드’ 설정액이 5,000억을 돌파했다고 19일 밝혔다. 저금리의 고착화로 인해 저축에서 투자로, 특히 직접 투자로 옮겨가는 상황에서도 삼성전자알파펀드는 지난해 출시 이후 꾸준한 자금 유입으로 간접 투자인 공모펀드 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는 평가다 .


삼성전자알파펀드의 상품성은 이해하기 쉬운 운용전략에서 찾을 수 있다. 펀드명에서도 알 수 있듯이 이 펀드는 주식은 삼성전자 한 종목에만 투자한다. 투자 비율은 시가총액 비중 내에서 철저한 종목분석과 시장 전망에 따라 탄력적으로 조절하고, 나머지는 국내 채권과 유동성에 투자한다. 대표 우량주인 삼성전자에 대한 높은 인지도와  쉬운 운용 구조로 펀드 투자자들에게는 소위 ‘이해하기 쉬운 펀드’라 할 수 있다. 실제로도 은행 및 증권사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다양한 고객들이 이 펀드 가입을 이어오고 있다.


삼성전자알파펀드의 핵심 운용전략은 삼성전자의 투자 비중 조절이다. 이에 대해 운용을 맡고 있는 정성한 신한자산운용 알파운용센터장은 “삼성전자 주가가 박스권에 머물러 있거나 마이너스를 기록했을 때에도 이 펀드는 그에 상회하는 수익률을 보여 왔다”며 “이는 시장, 섹터, 종목 그리고 매크로 환경 등 종합적인 상황을 두루 분석해 적극적으로 비중을 조절한 결과”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