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 금호석유화학, 제 2의 도약 위한 청사진 공개 "M&A 적극 활용 모색" / [M&A] Kumho Petrochemical Co., Ltd. unveiled its future vision for a second leap forward, "Proactively seeking to utilize M&A"
[M&A] 금호석유화학, 제 2의 도약 위한 청사진 공개 "M&A 적극 활용 모색" / [M&A] Kumho Petrochemical Co., Ltd. unveiled its future vision for a second leap forward, "Proactively seeking to utilize M&A"
  • 윤영주 기자
  • 승인 2021.03.17 1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호석유화학 여수ㆍ울산 의 금호석유화학 사업장
금호석유화학 여수ㆍ울산 의 금호석유화학 사업장

 

금호석유화학이 제2의 도약을 위한 청사진을 제시했다. 인수합병(M&A)과 친환경 시장 진입 등이다. 주력사업 외에 신성장동력을 마련한다는 계획인 만큼 M&A를 적극 활용할 것으로 업계는 전망하고 있다.

17일 증권가에 따르면 금호석유화학은 지난 15일 근본적인 체질 개선으로 지속가능한 발전을 이루기 위해 '화학 그 이상의 가치로 공동의 미래를 창조하는 솔루션 파트너'라는 그룹의 새로운 비전을 수립하고 구체적인 청사진을 공개했다.

청사진은 지난 9일 박찬구 금호석유화학 회장이 제시한 중장기 비전과 맞물려 있다. 2025년까지 현재의 2배 수준인 9조원까지 끌어올리기 위해 다양한 신사업 추진과 주력사업 경쟁력 확대에 나서겠다는 게 골자다.

금호석유화학은 우선 체질 개선을 통해 안정적 사업 토대를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금호석화는 2010년대 초 독자경영 이후 찾아 온 석유화학 불황기에도 지속적으로 부채 비율을 낮추며 재무구조를 개선해왔다. 2009년 660%였던 부채 비율은 2019년 말 기준 73%까지 낮췄고, 신용등급은 최근 3년간 매년 한 단계씩 상승했다.

사업 포트폴리오에서 고부가 제품이 차지하는 비중도 50% 이상을 웃돌고 있다. 2012년 20% 수준에 불과했던 고부가 제품 비중을 확대한데 따른 결과다.

최근에는 의료ㆍ헬스케어 소재인 NB라텍스의 경우 적극적인 투자로 현재 전 세계 생산능력 1위를 달성했다.

금호석유화학은 2025년까지 NB라텍스ㆍ에폭시ㆍSSBR(고기능성 합성고무) 등 대표 제품을 핵심 사업으로 분류해 최대 수익 규모를 유지할 수 있도록 육성할 계획이다.

NB라텍스는 생산능력을 강화해 전 세계 점유율 30% 수준을 유지한다. 에폭시 수지는 범용에서 특수 수지로 용도를 확장해 고객 다변화에 나선다. 합성수지, 페놀유도체 등은 기초 사업으로 묶어 다변화ㆍ물성 개선 등을 통해 강점을 극대화한다.

금호석유화학은 M&A를 통한 고성장 및 친환경 시장 진입도 추진한다. 최소 연 7~8%의 성장률을 상회하는 분야에서 투자 가치가 높은 규모 있는 신사업을 확보해 사업 포트폴리오를 강화한다는 목표다. CNT(탄소나노튜브), 친환경 단열재, EP(Engineering Plastic) 등의 보유 제품들에 대한 활용도가 빠르게 증가하며 궁극적으로 미래 신사업과의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에 초점을 맞출 것으로 알려졌다.

M&A업계 관계자는 "금호석유화학은 최근 금호리조트 인수를 시작으로 신사업 모색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며 "단기간 매출 상승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선 기존 사업 경쟁력 강화를 필두로 신사업 추진 분야의 경쟁력 있는 업체의 M&A에 적극 나설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M&A] Kumho Petrochemical Co., Ltd. unveiled its future vision for a second leap forward, "Proactively seeking to utilize M&A"

 

Kumho Petrochemical has presented a future vision for a second leap forward. M&A (M&A) and eco-friendly markets. Industries predict that it will actively utilize M&A as it is planning to prepare new growth engines in addition to major businesses.

According to stock markets on the 17th, Kumho Petrochemical established a new vision for the group called "a solution partner that creates a common future with more than chemical value" and unveiled a concrete blueprint to achieve sustainable development through fundamental improvement of its constitution.

The blueprint is in line with the mid- to long-term vision presented by Kumho Petrochemical Chairman Park Chan-koo on the 9th. The main goal is to promote various new projects and expand the competitiveness of major businesses in order to double the current level to KRW 9 trillion by 2025.

Kumho Petrochemical plans to establish a stable business foundation by improving its constitution first. Kumho Petrochemical has been improving its financial structure by continuously lowering its debt ratio even during the petrochemical recession that came after its own management in the early 2010s. The debt ratio, which was 660% in 2009, lowered to 73% as of the end of 2019, and the credit rating has risen one notch every year over the past three years.

High value-added products also account for more than 50 percent of business portfolios. This is the result of the expansion of the proportion of high value-added products, which was only 20% in 2012.

Recently, NB latex, which is a medical and healthcare material, has achieved the world's top production capacity with active investment.

Kumho Petrochemical plans to classify representative products such as NB latex, epoxy, and SSBR (high-performance synthetic rubber) as core businesses by 2025, so that they can maintain the maximum amount of profits.

By strengthening its production capabilities, NB latex will maintain its global market share of 30%. Epoxy resin is going to diversify its customers by expanding its use from general purpose to special resin. Synthetic resin and phenolic derivatives will be combined into basic businesses to maximize their strengths through diversification and improvement of properties.

Kumho Petrochemical is also planning to enter high-growth and eco-friendly markets through M&A. Its goal is to strengthen its business portfolio by securing new businesses with high investment value in areas that exceed growth rates of at least 7 to 8 percent per year. It is heard that utilization of products such as CNT (carbon nanotube), eco-friendly insulation, and EP (Engineering Plastic) will increase rapidly and ultimately focus on maximizing synergy with new future businesses.

"Kumho Petrochemical is accelerating its search for new businesses starting with the acquisition of Kumho Resort. In order to maximize short-term sales growth, it is likely that it will actively engage in M&A of competitive companies in the new business sector," said an official from the M&A industry.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