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IL, 주유소 맞춤형 스마트편의점 도입...키오스크를 통해 결제 후 픽업 존에서 수령할 수 있는 신규서비스도 도입할 계획
S-OIL, 주유소 맞춤형 스마트편의점 도입...키오스크를 통해 결제 후 픽업 존에서 수령할 수 있는 신규서비스도 도입할 계획
  • 김성수 기자
  • 승인 2021.04.01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마트24와 손잡고 주유소 입지를 고려한 컴팩트형 스마트편의점 운영
S-OIL 장미주유소 & 이마트24 전경
S-OIL 장미주유소 & 이마트24 전경

 

에쓰-오일(대표 후세인 알 카타니)이 신세계그룹 편의점인 이마트24와 함께 주유소 부지 여건에 최적화된 컴팩트형 스마트편의점을 도입했다.

에쓰-오일은 최근 광주광역시의 장미주유소와 경북 상주의 북상주IC주유소에 스마트편의점 1, 2호점을 개점했으며, 현재까지 총 4개점을 운영하고 있다. 추후 이마트24와 함께 고객 반응과 시장상황을 고려하여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주유소 맞춤형 편의점은 일반 편의점의 절반 크기인 약 23m2 정도 여유 공간만 있으면 적용할 수 있으며, 주유 고객이 선호하는 상품군 위주의 판매가 가능하여 주유소 수익성 강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셀프 결제시스템을 갖추어 유인 또는 무인 형태의 탄력적인 운영도 가능하다.

에쓰-오일 관계자는 “주유소 입지를 고려한 컴팩트형 스마트편의점은 고객의 이용 편의성을 높이는 동시에 주유소 공간의 효율적인 활용으로 고객과 주유소 운영인 모두가 만족하는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에쓰-오일은 향후 고객이 편의점에 들어갈 필요 없이 주유 공간에 설치된 키오스크를 통해 상품을 구매, 결제 후 픽업 존(Take-Out)에서 수령할 수 있는 새로운 서비스도 도입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