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IL, 발달장애인 오케스트라 후원금 전달... 장애인 인식 개선 및 발달장애인 음악교육 지원 위해 ‘하트하트오케스트라’에 1억원 후원
S-OIL, 발달장애인 오케스트라 후원금 전달... 장애인 인식 개선 및 발달장애인 음악교육 지원 위해 ‘하트하트오케스트라’에 1억원 후원
  • 김성수 기자
  • 승인 2021.04.06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쓰-오일 알 카타니 CEO
에쓰-오일 알 카타니 CEO

 

S-OIL (대표 후세인 알 카타니)은  6일 서울 마포구 본사에서 발달장애인들로 구성된 ‘하트하트오케스트라’ 운영을 위한 후원금 1억원을 하트하트재단(회장  오지철)에 전달했다. 후원금 전달식은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며 진행되었다.

S-OIL의 후원금은 발달장애 청소년의 음악교육을 지원하고, 초·중·고등학생 및 시민들을 대상으로 하는 장애인식개선교육과 햇살나눔콘서트에 사용될 예정이다.

S-OIL 관계자는 “발달장애인 단원들이 오랜 기간 연습 끝에 이루어낸 하모니는 아름답고 감동적이었다”면서 “S-OIL은 단원들이 음악을 통해 당당한 모습으로 사회와 소통하는 기회를 가지도록 후원을 계속하겠다”고 말했다.

‘하트하트 오케스트라’는 장애 청소년의 재능 계발과 사회참여를 돕기 위해 2006년 창단한 국내 최초의 발달장애인 오케스트라이다. S-OIL은 시민들의 장애인에 대한 인식 개선에 기여하고자 2009년부터 후원해오고 있으며 지난 12년 동안 ▲햇살나눔 콘서트 개최(29회) ▲장애인식개선교육 ‘하트 해피 스쿨’ 지원(초∙중∙고교/지자체 380개소 138,000여명) ▲발달장애인 연주자 장학금(211명)으로 총 11억 원을 후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