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랜드 키디키디 론칭 1주년, "카테고리 확장해 성장 이어갈 것"
이랜드 키디키디 론칭 1주년, "카테고리 확장해 성장 이어갈 것"
  • 박가희 기자
  • 승인 2021.04.28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키즈 의류를 넘어 베이비와 유아동용품까지 확대···1주년 기념 돌잔치도 선봬“
키디키디 론칭 1주년 돌잔치 개최
키디키디 론칭 1주년 돌잔치 개최

 

이랜드리테일에서 운영하는 요즘 엄마들의 원픽 쇼핑 앱 키디키디가 론칭 1주년을 맞아 ‘키디키디 돌잔치’를 개최한다.

28일부터 진행하는 키디키디 돌잔치는 매일 응모 가능한 랜덤 할인쿠폰, 월간 4종 쿠폰, 첫 구매 5천 원 쿠폰 등 다채로운 쿠폰 이벤트와 매주 스페셜 브랜드 특가 상품을 선보이며 5월 어린이날 선물과 본격 여름맞이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제공하는 론칭 1주년 기념행사다.

키디키디 관계자는 “1년간 고객에게 받은 사랑을 보답하는 의미로 기획한 행사”라고 말하며, “올해는 육아용품과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등 카테고리 확장을 통해 국내 유아동 플랫폼을 대표하는 키즈계의 무신사로 자리매김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키디키디는 론칭 시부터 콘텐츠 큐레이션, 시즌별 캠페인 등 차별화된 마케팅 방식으로 소통해 국내 유명 아동복과 잠재력 높은 브랜드를 동시에 유치하고 함께 성장하고 있다.

특히 입점 브랜드와의 동반성장을 통해 카테고리를 확장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대표적으로 기존 역류방지쿠션 등 베이비 육아용품 위주로 사업을 전개하던 브랜드 ‘로토토베베’는 지난해 8월 키디키디 입점을 계기로 바디슈트 등 베이비 패션의류까지 카테고리를 확장해 큰 인기를 얻고 있다.

키디키디 내에서 진행한 기획전에서 첫날 매출 1억여 원을 달성하고, 2주간 2억 5천만원 가량의 매출을 올리며 단일 디자이너 브랜드로는 기네스 매출을 달성했다. 대표상품으로는 상하복세트가 2주간 3,900세트 팔리며 매출을 주도했다.

또한, 코닥어패럴키즈, 브라운브레스키즈 등 성인 브랜드와 연계된 키즈 브랜드는 키디키디와 함께 브랜드를 론칭하고, 단독 상품을 전개해 성공적으로 시장에 진입해 성공 가도를 달리고 있다.
키디키디의 올해 성장세는 더 빨라질 전망이다. 올해 1분기부터 베이비, 유아동용품과 라이프스타일 카테고리까지 사업 영역을 확대하는 중이다.

매월 1~3일 진행되는 베이비페어를 통해 유입이 증가한 영맘을 대상으로 공격적인 마케팅을 확대하고, 하반기부터는 기존 모던하우스의 아동리빙 라인 ‘모던키즈’를 포함해 키즈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를 추가로 유치해 연 매출 1천억 규모의 유아동 전문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