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 선데이토즈플레이-링스게임즈 합병, 신설법인 플레이링스 출범 예고 / [M&A] Sundaytozplay-Lynxgames Merger Announces Launch of Playlynx
[M&A] 선데이토즈플레이-링스게임즈 합병, 신설법인 플레이링스 출범 예고 / [M&A] Sundaytozplay-Lynxgames Merger Announces Launch of Playlynx
  • 윤영주 기자
  • 승인 2021.04.26 1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센데이케임즈]
[사진=센데이케임즈]

 

선데이토즈가 자회사 선데이토즈플레이와 관계사 링스게임즈를 합병, 신설 법인 플레이링스를 설립하고 해외 게임 시장 확대에 나선다.

26일 선데이토즈에 따르면 이번 합병은 양사의 개발 및 운영 조직은 계승하면서 기술, 서비스를 통합하는 수평적 결합으로 각사의 강점을 더해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는 형태로 진행된다.

선데이토즈플레이는 2015년 설립된 모바일게임사로 국내에서 '애니팡 맞고' '애니팡 포커' 해외에서는 '슬롯메이트'를 주력으로 캐주얼한 겜블 게임 개발과 서비스에 특화된 회사다. 지난해 매출 173억 원, 영업이익 44억 원을 기록했으며 선데이토즈의 100% 지분 보유 자회사다. 링스게임즈는 '하이롤러베가스 슬롯'을 비롯한 2종의 소셜 카지노 게임을 해외에 서비스하고 있으며 선데이토즈가 2019년 40% 지분을 인수한 게임업체다.

2019년 매출 20억 원, 28.3억 원 영업적자를 기록했지만 지난해 135억 원의 매출과 영업손실 9억 원의 실적으로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특히 소셜 카지노 게임 개발에 수학적 모델링을 도입, 상용화하며 축적한 글로벌 서비스 노하우가 강점으로 꼽힌다.

선데이토즈는 양사의 합병으로 신설 법인의 지분 85%를 보유하게 됐으며, 독자적인 해외 사업과 함께 플레이링스와의 협업으로 글로벌 시장 확대에 속도를 더할 전망이다. 신설 게임사 플레이링스는 오는 29일 주주총회를 거쳐 합병 기일인 6월 1일부터 본격적인 사업 전개에 나설 예정이다.

임상범 선데이토즈플레이 대표는 “소셜 카지노 분야에서 각각 캐주얼과 정통이라는 장르에 특화된 양사의 개발력과 고객, 시장을 결합하며 기존 서비스 강화와 신작 개발 등으로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M&A] Sundaytozplay-Lynxgames Merger Announces Launch of Playlynx

플레이링스 이끌 오선호 대표(왼쪽)와 임상범 대표.[사진=선데이토즈 제공]
플레이링스 이끌 오선호 대표(왼쪽)와 임상범 대표.[사진=선데이토즈 제공]

 

Sundaytoz merged its subsidiary Sundaytozplay with its affiliate Lynxgames to establish a new corporation Playlynx and expand its overseas game market.

According to Sundaytoz on the 26th, the merger will be carried out in a form that maximizes synergy by adding strengths to each company by inheriting the development and operation organizations of the two companies and integrating technologies and services.

Sundaytozplay is a mobile game company established in 2015 and is a company specialized in casual gamble game development and services focusing on "Anipang hit" and "Anipang poker" in Korea and "Slotmate" overseas. It recorded 17.3 billion won in sales and 4.4 billion won in operating profit last year and is a wholly owned subsidiary of Sundaytoz. Lynxgames serves two kinds of social casino games overseas, including "High Roller Vegas Slots," and is a game company that Sundaytoz acquired a 40 percent stake in 2019. Although the company posted operating deficits of 2 billion won and 28.3 billion won in 2019, it succeeded in turning into a surplus with sales of 13.5 billion won and operating losses of 900 million won last year. In particular, global service know-how accumulated by introducing and commercializing mathematical modeling in the development of social casino games is considered a strength.

Sundaytoz will have an 85% stake in the new corporation due to the merger of the two companies, and it is expected to speed up the expansion of the global market through collaboration with Playlynx along with its own overseas business. Playlynx, a new game company, will begin its business in earnest from June 1, the date of the merger, after a general shareholders' meeting on the 29th.

Lim Sang-beom, CEO of Sundaytozplay, said, "In the field of social casinos, we will strengthen our global competitiveness by combining the development power of both companies specialized in the genres of casual and authenticity."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