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면세점, 프리미엄 뷰티 브랜드 타차(TATCHA) 단독 론칭‘전 세계 면세업계 최초’
롯데면세점, 프리미엄 뷰티 브랜드 타차(TATCHA) 단독 론칭‘전 세계 면세업계 최초’
  • 박가희 기자
  • 승인 2021.06.04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면세점 명동본점, 제주점, 인터넷면세점에 입점… ‘면세업계 단독’
해외 유명 화장품 브랜드 강화 통해 포스트 코로나 선제적 대비
[롯데면세점 제공=프리미엄 뷰티 브랜드 ‘타차(TATCHA)’]
[롯데면세점 제공=프리미엄 뷰티 브랜드 ‘타차(TATCHA)’]

롯데면세점(대표이사 이갑)이 전 세계 면세업계 최초로 프리미엄 뷰티 브랜드인 ‘타차(TATCHA)’를 론칭했다고 4일 밝혔다.

지난 2009년 론칭해 미국과 일본에 본사를 두고 있는 ‘타차(TATCHA)’는 일본 전통의 아름다움에서 영감을 받아 탄생한 스킨케어 브랜드로, ‘슈퍼푸드’로 유명한 일본 아키타 지역의 쌀, 우지 지역의 녹차, 오키나와 지역의 해조류 등이 제품 성분으로 포함된 것이 큰 특징이다. 특히, 글로벌 최대 규모의 화장품 편집숍인 세포라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으며 한국과 미국, 캐나다, 중국, 일본, 싱가포르, 호주 등 총 10개 국가에 진출해있다. 또한, 저소득국가의 여학생을 대상으로 교육 지원 사업을 진행하는 등 사회공헌 사업을 꾸준히 펼치는 브랜드로 이름을 널리 알리고 있다.

롯데면세점은 전 세계 면세업계에선 처음으로 타차를 들여와 업계 단독으로 판매를 진행한다. ‘워터 크림’, ‘듀이 스킨 크림’, ‘루미너스 듀이 스킨 미스트’ 등이 타차의 인기 제품으로, 서울 중구의 롯데면세점 명동본점과 제주 시내에 위치한 롯데면세점 제주점, 롯데인터넷면세점에서 만나볼 수 있다.

롯데면세점은 지난 4월 아시아 면세업계 최초로 스위스 명품 뷰티 브랜드인 발몽을 들여오는 데 이어 전 세계 면세업계 최초로 타차를 입점시키는 등 최근 해외 화장품 상품군 강화에 힘쓰고 있다.

이승국 롯데면세점 상품본부장은 “롯데면세점은 다가올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선제적으로 대비하기 위해 해외 화장품 브랜드 강화에 더욱 힘쓰고 있다”라며 “국내외 고객분들이 롯데면세점에서 더 많은 브랜드를 만나볼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롯데면세점 명동본점 12층에 위치한 ‘타차(TATCHA)’ 매장 전경]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