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그린뉴딜 허브 명칭 공모...신에너지 연구·수소 유통·지역상생 기능 갖춘 복합공간 조성
가스공사, 그린뉴딜 허브 명칭 공모...신에너지 연구·수소 유통·지역상생 기능 갖춘 복합공간 조성
  • 김성수 기자
  • 승인 2021.06.07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부터 25일까지 대구시민 대상으로 공모 진행
K-R&D 캠퍼스 명칭공모전
K-R&D 캠퍼스 명칭공모전

 

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가  7일부터 25일까지 대구시민과 자사 직원을 대상으로 ‘그린뉴딜 허브(가칭)’의 새 명칭을 공모한다.

그린뉴딜 허브는 천연가스·수소 등 신에너지 분야 연구, 수소 유통, 홍보·체험, 지역상생, 문화센터 등 다양한 기능을 갖춘 복합공간으로, 가스공사 본사 앞 2만 7천여㎡ 부지에 2024년 준공될 예정이다.

이번 공모는 향후 가스공사 수소사업 및 대구지역 상생협력의 주축으로 자리잡게 될 그린뉴딜 허브의 참신한 이름을 찾고자 마련됐으며, 대구시민이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가스공사는 응모작 중 대상 1명(상금 100만 원), 우수상 2명(상금 각 25만 원), 장려상 5명(각 10만 원)에게는 해당 금액 상당의 온누리 상품권을, 공모에 참여한 선착순 100명에게는 커피 기프티콘을 증정한다.

공모전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가스공사 홈페이지(www.kogas.or.kr) 및 대구광역시 홈페이지(www.daegu.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수소 등 에너지 분야 신성장동력을 확보하고 지역 상생협력을 통해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자 지난해 3월부터 대구시와 합동으로 그린뉴딜 허브 건립을 추진해왔다”며, “앞으로 그린뉴딜 허브가 대구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거듭날 수 있도록 적기 구축 및 홍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