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초대 직원권익보호관에 외부전문가 임용
IBK기업은행, 초대 직원권익보호관에 외부전문가 임용
  • 황하빈 기자
  • 승인 2021.07.16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대 직원권익보호관에 대기업, IT기업, 정부기관 두루 거친 이현주 심리학 박사 영입
IBK기업은행 이현주 직원권익보호관
IBK기업은행 이현주 직원권익보호관

 

IBK기업은행(은행장 윤종원)은 개방형직위 공개채용을 통해 이현주 직원권익보호관을 임용했다.

직원권익보호관으로 임용된 이현주 전 한국인성컨설팅 이사는 약 27년 경력의 임상심리학 박사로, 삼성전자, 넥슨, 안랩, 정부기관 등 다양한 조직에서 풍부한 고충상담 경력을 보유한 전문가이다.

이현주 직원권익보호관은 개인적 갈등부터 성희롱, 직장 내 괴롭힘, 정신과적 질환 등 여러 상황을 내담자의 입장에서 수용하고 일관적인 원칙을 적용해 직원권익보호관에 적합한 인재라는 평가다.

국내 은행 최초로 도입한 직원권익보호관은 윤종원 은행장이 IMF 상임이사로 재직 시 눈여겨본 IMF의 Ethics Officer 제도를 IBK에 맞춰 신설한 직책으로 은행장 직속으로 운영된다.

기존 윤리경영을 담당하는 준법감시인 역할과 별도로, 직원 고충상담, 윤리신고 접수, 피해자 보호 등의 직원권익 보호를 위한 업무를 총괄한다.

윤종원 기업은행장은 “조직 내 직위와 관계없이 IBK 직원이라면 누구나 2차 피해 걱정 없이 상담하고 도움 받을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