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인천시에 재난구호 이동급식차량 구매 기탁금 전달 ... 그룹 ESG 비전 'Big Step for Tomorrow'의 실천 통한 ESG 경영 확산 노력 이어가
하나은행, 인천시에 재난구호 이동급식차량 구매 기탁금 전달 ... 그룹 ESG 비전 'Big Step for Tomorrow'의 실천 통한 ESG 경영 확산 노력 이어가
  • 박소현 기자
  • 승인 2021.09.24 1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후화 된 기존 차량 교체로 재난상황 발생 시 한번에 최대 450인분의 식사 신속 제공 가능
재난 현장에서 보행 및 거동이 어려운 취약계층 및 봉사자들을 위한 원활한 구호활동 수행
김창남 대한적십자사 인천광역지사 지사회장(사진 왼쪽 첫 번째),박성호 하나은행장(사진 왼쪽 두 번째), 박남춘 인천광역시장(사진 왼쪽 세 번째), 조상범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사진 왼쪽 네 번째), 김상균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총장(사진 왼쪽 다섯 번째)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창남 대한적십자사 인천광역지사 지사회장(사진 왼쪽 첫 번째),박성호 하나은행장(사진 왼쪽 두 번째), 박남춘 인천광역시장(사진 왼쪽 세 번째), 조상범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사진 왼쪽 네 번째), 김상균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총장(사진 왼쪽 다섯 번째)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하나은행(은행장 박성호)은 지난 23일 대한적십자사 인천광역시지사(지사회장 김창남)에 재난구호 이동급식차량 구매를 위한 기탁금 1억 3천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인천시청에서 개최된 기탁금 전달식에는 박성호 하나은행장을 비롯해 박남춘 인천광역시장, 김창남 대한적십자사 인천광역지사 지사회장, 김상균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총장, 조상범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등이 참석했다.

하나은행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지정기탁을 통해 대한적십자사 인천광역시지사에 지원키로 한 재난구호 이동급식차량은 한번에 최대 450인분의 식사를 신속히 제공할 수 있는 장비를 갖췄으며, 취사 장비 외에도 전기 소독 건조기, 냉장고, 자체 발전기 등의 시설을 갖추고 있어 신속히 다양한 구호활동을 수행할 수 있다.

대한적십자사 인천광역시지사는 기존 1대의 이동급식차량을 보유하고 있었으나 10년 이상 장기 사용에 따른 장비 노후화 및 잦은 고장으로 다양한 재난상황에서 신속하고 원활한 구호활동 수행에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박성호 하나은행장은 “이번 재난구호 이동급식차량 지원을 통해 대한적십자사의 다양한 인도주의적 구호활동이 보다 수월하게 이뤄질 수 있길 바란다”며 “이를 통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외된 이웃과, 이들을 돕는 봉사자들을 향한 따뜻한 응원의 마음이 작게나마 전달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