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免, 청년 기업 육성 ‘LDF 스타럽스’ 3기 데모데이 성료 ... 3개월간 부산 청년기업 5곳에 엑셀러레이팅 진행
롯데免, 청년 기업 육성 ‘LDF 스타럽스’ 3기 데모데이 성료 ... 3개월간 부산 청년기업 5곳에 엑셀러레이팅 진행
  • 이소영 기자
  • 승인 2021.11.24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참여기업 총 매출 전년대비 147% 상승 및 20여 명 고용 창출 성과로 이어져
롯데면세점이 지난 23일 서울 공덕동에 위치한 프론트원에서 ‘LDF 스타럽스’ 3기 프로젝트에 참여한 부산 청년 기업 5곳의 성과와 경험을 공유하는 데모데이를 진행했다. 이날 데모데이에는 이상진 롯데면세점 마케팅부문장(사진 오른쪽)과 청년기업 대표 및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롯데면세점이 지난 23일 서울 공덕동에 위치한 프론트원에서 ‘LDF 스타럽스’ 3기 프로젝트에 참여한 부산 청년 기업 5곳의 성과와 경험을 공유하는 데모데이를 진행했다. 이날 데모데이에는 이상진 롯데면세점 마케팅부문장(사진 오른쪽)과 청년기업 대표 및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롯데면세점(대표이사 이갑)이 지난 23일 서울 공덕동 프론트원에서 ‘LDF Starups(스타럽스)’ 3기 데모데이를 진행했다고 24일 밝혔다.

‘LDF 스타럽스’는 2019년부터 지역 일자리 창출과 경제 활성을 위해 청년 스타트업을 육성하는 롯데면세점의 대표 사회공헌사업이다. 이날 열린 ‘LDF 스타럽스’ 데모데이에는 3기로 선정된 부산 청년기업 5곳의 대표들과 롯데면세점,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 롯데벤처스 관계자들이 참석하여, 약 3달간 진행된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통해 얻은 성과와 경험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LDF 스타럽스’ 3기 프로젝트는 지난 5월 부산 지역과 상생할 수 있는 사업을 운영하고 있는 청년 기업을 대상으로 모집했으며, 12:1의 경쟁률을 뚫고 최종 5개의 청년 기업이 선발되었다. 롯데면세점은 기업당 최대 4천만 원의 사업비와 함께 롯데벤처스가 운영하는 스타트업 인큐베이팅 프로그램 ‘엘캠프(L-Camp)’에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여기에 부산 청년 기업들이 지역에서 실질적인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부산시와 업무협약을 맺고,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의 코칭 프로그램 지원과 부산의 대표 스타트업 축제인 ‘부산 스타트업위크 바운스 2021(BSW Bounce 2021)’에서의 투자유치 PT 기회를 제공했다. 롯데면세점은 1:1 기업별 맞춤 프로그램 중심으로 참가 기업의 경쟁력 강화에 적극 힘썼으며 그 결과 5개 참여기업의 총 매출 규모가 지난해 대비 147% 상승하고 지역 일자리 20여 개를 창출하는 성과를 냈다.

버려진 요트 돛으로 업사이클링 제품을 만드는 ‘요트피플’의 이효은 대표는 “LDF 스타럽스 3기로 참여하며 저희 상품의 시장 경쟁력을 객관적으로 평가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요트피플’ 이외에 이번 3기 프로젝트에는 ▲폐타이어로 신발을 제작하는 ‘티엔지’, ▲부산 특화 원료로 친환경 화장품을 만드는 ‘코스마일 코퍼레이션’, ▲여행자 캐리어 운반 서비스를 제공하는 ‘리턴박스’, ▲육아용품 이커머스 ‘말랑하니’가 참여했다.

이날 영상으로 인사를 전한 이갑 롯데면세점 대표이사는 “LDF스타럽스에 참여한 청년 기업의 열정과 도전의 여정에 동참할 수 있어 뜻깊은 시간이 되었다”며 “앞으로도 롯데면세점은 지역사회와 상생하고 청년 기업의 동반자로서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