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 의료정보플랫폼 '후다닥' 관련 특허
일동제약, 의료정보플랫폼 '후다닥' 관련 특허
  • 오지혜 기자
  • 승인 2021.05.13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료기관ㆍ의료서비스 정보 통합적 관리 통해 효율성 향상

일동제약이 자사의 의료 정보 플랫폼 ‘후다닥(WHODADOC)’과 관련한 특허를 취득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특허는 후다닥에 적용되는 통합적인 정보 수집 및 활용 방식, 정보 처리 모듈을 포함한 시스템 등에 관한 것이다.

회사 측은 이 특허 방식을 통해 국내 의료기관의 현황 정보 및 의료서비스 내역 등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환자와 보호자 등 의료소비자에게 맞춤형으로 제공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현재 후다닥은 의료전문가를 대상으로 한 ‘후다닥 의사’와 일반인을 위한 ‘후다닥 건강’ 등으로 구성돼 있으며 둘 사이를 연계해 의료진과 환자 간의 소통도 가능하도록 운영하고 있다.

특히 의료 및 건강과 관련한 유용한 정보와 콘텐츠를 제공하여 오픈 1년 만에 의사, 일반인 등 총 5만명을 회원으로 확보하는 등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후다닥 관계자는 “그동안은 환자들이 병원이나 의료진에 대한 정보를 확인하기 위해 각 의료기관의 홈페이지 등에 의존해왔다”며 “후다닥을 통해 보다 상세하고 통합적인 의료서비스 정보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또 “후다닥이 의료소비자들과 다양한 의료기관을 연결하는 플랫폼으로 상호 간의 원활한 소통은 물론 환자들의 편의성 증대, 의료기관의 활성화 등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후다닥 측은 참여 의료기관 및 가입 회원 수를 지속적으로 확대하는 한편, 시스템 고도화와 서비스 품질 향상 등을 통해 보건ㆍ의료 분야에 기여하는 동반자로 자리매김한다는 방침이다.

일동제약 의료정보플랫폼 후다닥 메인화면 캡처
                                            일동제약 의료정보플랫폼 후다닥 메인화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