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파마, 1분기 179억 매출 전년동기比 7.9%↑
한국파마, 1분기 179억 매출 전년동기比 7.9%↑
  • 오지혜 기자
  • 승인 2021.05.14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리지널 신약도입으로 성장…영업이익 12억원, 당기순이익 8억원

전문의약품 제조 기업 한국파마(대표 박은희)가 14일 공시를 통해 2021년 1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한국파마의 지난 1분기 실적은 매출액 179억2600만원, 영업이익 12억3100만원, 당기순이익 8억8000만원을 기록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약 7.9% 증가했으며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도 소폭 증가세를 이어갔다.

한국파마의 1분기 매출 성장 요인은 지난해 말 한국산도스와 코마케팅 계약을 체결한 ‘미르탁스정’과 네덜란드 노르진사로부터 라이선스인(L/I)을 체결한 장정결제 ‘플렌뷰산’이다. 두 상품의 매출 발생과 함께 전체 품목에서 고르게 성장한 것으로 분석된다.

회사 관계자는 “코로나19 여파에도 불구하고 회사의 매출은 업계 평균 대비 안정적으로 증가하고 있다”며 “영업이익 및 당기순이익의 경우 판관비로 분류되는 연구개발비(생동ㆍ임상 비용)가 발생해 성장이 다소 둔해 보이지만 이는 단순 비용 발생이 아닌 회사 성장을 위한 전략적인 투자”라고 설명했다.

한국파마는 오리지날 신약의 매출 비중이 점차 증가하고 있는 추세를 따라 해당 포트폴리오를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지난 2015년부터 외자사 오리지널 신약을 도입하기 시작한 회사는 다양한 품목 생산 경험과 오리지널 신약 도입 노하우, 제조 역량 기반으로 정신신경계 및 소화기계 분야의 오리지날 신약 도입을 통해 매출 증대를 노린다는 전략이다.

한국파마 측은 “수익성이 높은 전문의약품에 특화해 포트폴리오를 구성한 회사 전략을 장기적으로 끌고 갈 계획”이라며 “연구, 개발을 통한 기술 차별화를 이루고 안정적이고 지속적인 성장 구조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