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뇨약 '스테글라트로', 죽상동맥경화증 환자 혈당 개선
당뇨약 '스테글라트로', 죽상동맥경화증 환자 혈당 개선
  • 방수진 기자
  • 승인 2021.06.02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MSD 임상 하위분석 결과, 18주 차서 당화혈색소 유의한 감소 확인

메트포르민과 설포닐유레아 병용요법이나 인슐린에 의해 혈당 조절이 되지 않는 죽상동맥경화성 심혈관질환을 동반한 2형 당뇨병 환자가 임상에서 SGLT-2 억제제인 '스테글라트로'(에르투글리플로진) 투여 시 당화혈색소가 감소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MSD(대표 케빈 피터스)는 '스테글라트로'의 심혈관계 결과 연구인 VERTIS-CV 임상 하위분석 연구에서 이와 같은 내용의 연구를 2일 밝혔다.

이번에 공개된 하위 분석은 죽상동맥경화성 심혈관질환을 동반한 제 2형 당뇨병 환자를 대상으로 스테글라트로의 안전성을 평가한 VERTIS-CV 임상 결과로 ▲메트포르민과 설포닐유레아 병용요법을 지속 투여한 환자군과 ▲인슐린을 지속 투여한 환자군을 대상으로 진행한 총 두 건의 하위분석이다. 주요 1차 평가지표로는 18주 후 기저치로부터 당화혈색소에 대한 변화를 평가했다.

VERTIS-CV 임상은 총 8246명의 환자들을 스테글라트로군(5499명)과 위약군(2747명)을 무작위 배정해 2013년 12월~2019년 12월까지 진행됐다. 먼저 8246명의 환자 중 메트포르민(≥1500mg/day)과 중등용량~고용량의 설포닐유레아의 지속적인 병용 투여로 혈당 조절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는 당화혈색소 7.0~10.5%의 환자군 330명을 대상으로 스테글라트로(5mg, 15mg) 혹은 위약을 추가로 하루 1회씩 투여했다.

분석 결과에 따르면 18주차에서 스테글라트로 투여군은 기저치로부터 당화혈색소의 유의한 최소제곱 평균 감소를 보였다. 위약군 조정 최소제곱 평균은 스테글라트로 5mg 투여군에서 -0.66%, 스테글라트로 15mg 투여군에서는 -0.75%로 나타났다. 또 위약군 대비 스테글라트로 투여군은 공복혈장포도당과 체중을 유의하게 감소시킨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수축기 혈압에서는 유의한 감소를 보이지 않았다.

증상이 나타나는 저혈당증의 발생률은 스테글라트로 5mg 투여군에서 11.0 %, 스테글라트로 15mg 투여군은 12.4 %, 위약군 7.7 %로 나타났고 중증 저혈당증의 발생률은 스테글라트로 5mg 투여군에서 2.0 %, 스테글라트로 15mg 투여군은 1.8 %, 위약군 0.9 %로 확인됐다.

또 지속적인 인슐린 투여로 혈당이 제대로 조절되지 않는 환자 1065명을 대상으로 스테글라트로 추가 투여시 기저치로부터 당화혈색소의 유의한 최소제곱 평균 감소를 보였으며 위약군 대비 당화혈색소의 감소치가 유의하게 높게 나타났다. 18주차에 위약군 조정 최소제곱 평균은 스테글라트로 5mg 투여군에서 -0.58%, 스테글라트로 15mg 투여군에서는 -0.65%로 나타났다. 또 스테글라트로는 위약군 대비 공복혈장포도당, 체중, 수축기 혈압도 유의하게 감소시켰다.

증상이 나타나는 저혈당증의 발생률은 전체 치료군 간에 유사하게 나타났다. 다만 여성 환자군에서 생식기 진균 감염증의 발생률은 스테글라트로 투여군에서 3.5%로 위약군 0.0%에 비해 높게 확인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