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젤, '상호 존중하는 좋은 경영 대상'서 여성가족부 장관상 수상
휴젤, '상호 존중하는 좋은 경영 대상'서 여성가족부 장관상 수상
  • 방수진 기자
  • 승인 2021.12.09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들이 뽑은 '좋은 기업 대상'도 선정
9일 노보텔 엠배서더 서울 동대문에서 열린 ‘2021년 제24회 상호 존중하는 좋은 경영 대상’ 시상식에서 휴젤 손지훈 대표집행임원이 기념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9일 노보텔 엠배서더 서울 동대문에서 열린 ‘2021년 제24회 상호 존중하는 좋은 경영 대상’ 시상식에서 휴젤 손지훈(오른쪽) 대표집행임원이 수상식 후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휴젤]

글로벌 토탈 메디컬 에스테틱 전문 기업 휴젤(대표집행임원 손지훈)이 노보텔 엠배서더 서울 동대문에서 열린 '2021년 제24회 상호 존중하는 좋은 경영 대상' 시상식에서 여성들이 뽑은 '좋은 기업 대상' 선정 및 여성가족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9일 밝혔다.

상호 존중하는 좋은 경영 대상은 남녀 간, 상하 간, 노사 간, 부서 간 관계는 물론, 본사와 협력업체, 프랜차이즈, 대리점 등 대립과 투쟁보다는 상호 존중하고 협업하는 조직 문화를 격려, 기업과 조직의 경쟁력 강화 및 상호 존중하는 문화의 확산을 위해 제정됐다.

휴젤은 행복한 기업문화 확산을 목표로 임직원 간 '소통하는 노사문화' 구축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왔다.

능동적이고 자율적인 조직문화 확립을 목표로 스마트워크 환경 기반의 '선택적 근로시간제'와 '유연근무제도'를 운영해 왔다.

이를 기반으로 임직원들은 한 달 평균 일 8시간 근무 원칙 외 시공간의 구애 없이 자유로운 근무가 가능하다. 또 매월 3번째 금요일을 오전 근무 4시간 후 퇴근하는 'Family Day'로 지정, 임직원 워라밸(워크&라이프밸런스, 일과 삶의 균형)을 지키고 보다 효율적인 업무 진행이 가능하도록 했다. 출산 및 양육 지원을 위한 복지 제도 및 건강 증진과 재충전을 위한 리프레시 휴가, 종합건강검진 지원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도 운영 중이다.

올 초에는 '문화혁신팀'을 신설해 구성원들 의견과 요청 사항을 듣고 교류하는 상호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수렴한 의견을 기반으로 기업과 직원들이 동반 성장할 수 있는 긍정적인 조직 문화를 형성해 나가고자 노력하고 있으며 이러한 노력과 공로를 인정받아 여성들이 뽑은 좋은 기업 대상에 이름을 올렸다.

좋은 기업 대상 선정과 함께 여성 인재 육성 및 일과 가정의 양립을 위한 여성 친화적 조직 문화 구축으로 4개 부문 장관상 중 '여성가족부 장관상'을 추가로 수상하는 영예도 안았다.

앞서 지난해 12월 여성가족부의 '2020 가족친화인증기업'으로 선정된 것에 이어 올해 연이어 여성가족부 장관상을 수상, 여성 및 가정에 친화적인 회사의 기업문화를 다시 한번 인정 받았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휴젤 관계자는 "당사는 보툴리눔 톡신 제제 해외 28개국, HA필러 31개국에 진출했으며 특히 국내 5년 연속 1위를 차지한 톡신 제품은 지난해 생산량 기준 글로벌 시장점유율 2위를 기록했다"면서 "우수한 제품과 차별화된 마케팅 전략을 바탕으로 이와 같은 고공 성장을 이룬 저변에는 임직원과의 동반성장을 추구하는 휴젤만의 기업문화가 자리 잡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2022년 진출 2주년을 맞는 중국에서의 영향력을 확대하고 유럽과 미국까지 진출, 세계 톡신 시장의 95%를 담당하는 진정한 글로벌 기업으로의 도약을 앞두고 있는 만큼 직원 행복이 기업의 성장으로 이어진다는 신념 아래 글로벌 인재육성을 기치로 삼아 긍정적인 조직 문화 확산에 힘을 쏟을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Tag
#휴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