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집에서 음성으로 아이스크림 주문하세요”
KT,“집에서 음성으로 아이스크림 주문하세요”
  • 정지수 기자
  • 승인 2017.12.03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KT
사진제공=KT

“지니야 크리스마스 아이스크림 케이크 주문해줘”

KT(회장 황창규)는 인공지능 TV ‘기가지니’에 SPC 그룹 ‘해피오더’를 연동해 통해 음성으로 베스킨라빈스 아이스크림을 주문할 수 있는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3일 밝혔다.

‘해피오더’는 SPC 그룹에서 제공하는 모바일 주문 서비스로 고객이 ‘해피포인트’ 앱을 통해 베이커리, 아이이스크림, 햄버거, 피자, 커피 등 다양한 SPC 브랜드 상품을 주문하고 매장에서 수령하거나 배달 받을 수 있다.

KT는 15일까지 기가지니에 연동된 해피오더 서비스를 통해 배스킨라빈스 아이스크림 케이크 사전 예약 서비스를 우선 제공한다. 가령, “지니야 배스킨라빈스 아이스크림케이크 주문해줘”라고 말하면 모바일에 설치된 기가지니 앱으로 푸쉬형 알림 메시지가 발송된다. 알림 메시지를 클릭하면 해피포인트 앱이 구동되고 기가지니 고객을 위한 크리스마스 아이스크림 케이크 예약 페이지로 연결된다. 사전 예약한 아이스크림은 19일에서 24일까지 매장에서 수령 가능하다.

또한, 가까운 배스킨라빈스 매장 안내 및 광고영상 시청 등의 부가 서비스도 함께 제공된다. 오는 16일부터는 아이스크림케이크 사전 예약뿐만 아니라 배스킨라빈스의 일반 상품을 음성으로 주문하면 배송하는 서비스를 진행할 계획이다.

KT는 이번 해피오더 서비스 연동을 시작으로 향후 다양한 SPC 그룹의 제품을 기가지니에서 음성으로 주문하고, 결제 및 배송까지 제공하는 서비스를 마련해 인공지능을 통한 O2O 서비스를 활성화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KT와 SPC그룹은 이번 서비스 런칭을 기념해 12월 15일까지 기가지니 해피오더 서비스를 통해 배스킨라빈스 아이스크림을 사전 예약하면 25% 가격할인을 제공한다. 또한 해피포인트도 5% 추가 적립 혜택도 선사한다.

KT 기가지니사업단장 이필재 전무는 “기가지니는 출시 10개월만에 40만 달성하는 등 고객들의 성원으로 국내 1위 인공지능 서비스로 자리매김 했다”며, “앞으로 인공지능 기술 기반 쇼핑, 금융 등 다양한 신규 서비스 출시로 고객들의 편리한 생활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