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제26회 경실련 좋은기업상' 대상 수상
유한양행, '제26회 경실련 좋은기업상' 대상 수상
  • 문정원 기자
  • 승인 2017.12.08 1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정성, 공정성, 사회공헌, 직원 만족도 부문 높은 평가받아

유한양행(대표 이정희)은 경제정의시민실천연합(이하 경실련) 경제정의연구소가 선정 시상하는 ′좋은기업상‘ 대상(大賞) 기업으로 선정됐다고 8일 밝혔다.

지난 7일 오후 경실련 강당에서 개최된 ‘제26회 경실련 좋은기업상’ 시상식에서 유한양행은 영예의 ‘좋은기업상’ 대상을 수상했다.

올해로 26회째를 맞은 경실련 좋은기업상은 2016년 한국거래소 코스피 상장기업을 대상으로 6대 평가항목에 의한 정량평가, 언론검색 등의 정성평가 후 정밀심사를 거쳐 최종 수상기업을 선정했으며, 유한양행은 해당 기업 중 가장 높은 점수를 획득했다.

좋은기업상 평가지표는 크게 6대 평가항목, 즉 건전성, 공정성, 사회공헌도, 소비자보호, 환경경영, 직원만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유한양행은 건전성, 공정성, 사회공헌, 직원만족 부문에서 특히 높은 평점을 받았다.

경실련 측은 선정 경위에 대해 "유한양행은 높은 수준의 교육훈련비 등을 통해 임직원 교육에 꾸준한 투자를 하고 있으며, 지속적인 고용안정성 강화 노력으로 직원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CSR팀과 공익법인을 통해 장학사업, 사회복지 사업 등 꾸준한 사회공헌을 펼치고 있다"며 "더불어 사외이사의 활발한 이사회 참여와 독립적인 감사위원회 운영을 통해 투명경영 확립에도 앞장서고 있다. 또한 낮은 부채비율과 안정적이고 건전한 재무구조를 만들어가는 등 건전성 부분에서도 높을 평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유한양행 관계자는 "사회적으로 높은 평가를 받으며 좋은기업상을 수상하게 되어 영광이다"라며 "이번 수상을 계기로 더욱 건전하게 기업을 발전시키고 기업의 사획적 책임과 사회적 공헌도가 높은 우수기업으로 성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